본문으로 바로가기
64356466 0372020112464356466 02 0201001 6.2.2-RELEASE 37 헤럴드경제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606179193000

수원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다중이용시설 운영 방안 마련

글자크기

중점관리시설, 방역 수칙 한 번이라도 위반하면 ‘집합 금지’조치

지속해서 점검, 방역수칙 준수하지 않은 업소는 강력하게 행정 제재

수원시 행사·축제 개최 여부는 전면 재검토, 공공시설 방역은 강화

[헤럴드경제(수원)=지현우 기자] 수원시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기간에 방역수칙을 위반한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강력하게 행정제재를 한다. 수원시 각종 행사·축제 개최 여부는 전면 재검토하고 공공시설 방역은 한층 강화한다고 24일 밝혔다.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시행되는 24일 0시부터 유흥시설(유흥주점·단란주점·콜라텍)은 ‘집합금지’ 조처가 시작됐다. 노래연습장·식당·카페(50㎡ 이상) 등 중점관리시설은 한 번이라도 방역수칙을 위반하면 바로 ‘집합금지’ 조치하는 ‘원스트라이크 아웃제’를 적용한다.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등은 오후 9시부터 다음 날 오전 5시까지 음식점 내 취식이 금지되고, 포장·배달만 허용된다. 카페는 영업시간에 포장·배달만 허용된다. 노래연습장은 오후 9시부터 다음날 오전 5시까지 운영을 중단해야 한다. 수용 인원은 4㎡당 1명으로 제한한다.
헤럴드경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표. [수원시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실내체육시설·PC방·학원·독서실·결혼식장·장례식장 등 일반관리시설은 방역 수칙을 위반하면 강력하게 행정 제재를 한다. 수원시는 지속해서 현장 점검을 하며 변경된 방역 수칙을 안내할 예정이다. 방역수칙을 위반한 일반관리 시설은 먼저 계도하고 3일 이내 재점검해 계속해서 방역수칙을 준수하지 않으면 과태료(1차 위반 150만 원, 2차 위반 300만 원)를 부과한다. 과태료 부과 후에도 방역수칙을 위반하는 업소는 집합금지나 운영중단 조치한다.

이용 인원 제한이 있는 시설은 영업장 입구에 ‘시설 면적당 수용 가능 인원’ 반드시 표시하도록 안내했다. 공공 도서관·박물관·미술관은 방역 지침을 철저하게 준수하면서 이용 인원을 제한한다. 도서관은 좌석의 30% 내외만 운영하고 박물관은 동일 시간대 관람 인원을 40명으로 제한한다. 미술관은 회차당 관람 인원을 평상시의 40% 이하로 제한한다.

실내·외 공공체육시설은 이용정원의 30% 내에서 수원시민만 이용할 수 있다. 실내체육시설은 오후 9시부터 다음날 오전 5시까지 운영을 중단하고 음식물 섭취가 금지된다. 시설에서 확진자, 밀접 접촉자가 발생하면 휴관한다.

지난 23일 조무영 수원시 제2부시장은 “모든 영업장 업주, 시민들이 방역 수칙을 준수하도록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관련 지침을 시민들에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홍보하고 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하게 점검하라”고 했다.

deck917@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