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93222 0372020112564393222 06 0601001 6.2.2-RELEASE 37 헤럴드경제 59742044 false true false false 1606272266000 popular

서현진 "곧 출산 1년인데 덜 빠진 3kg..엉덩이·하체에 다 몰렸네"

글자크기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서현진 인스타그램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서현진이 다이어트 의지를 불태웠다.

25일 서현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곧 출산 1년인데 아직 덜빠진 3kg.. 지금 보니 엉덩이랑 하체에 다 몰렸네"라는 글과 함께 세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서현진은 "엉밑 가로주름 ㅠㅠ 아 시르다.. 다시 한번 식단조절 해야할 때"라고 고충을 토로하며 "저녁에라도 덜먹고 샐러드나 프로틴쉐이크로 대체. 오늘부터. #뷔페먹고나오는길 #다이어트식단 #하비 #힙운동하자"라고 의지를 다졌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서현진의 자연스러운 일상이 담겼다. 그의 말과는 달리 늘씬한 몸매가 돋보이는 가운데, 네티즌들은 "세상 날씬하신데 식단 조절이요?", "늘 아름다우세요", "하나도 안보인다", "어떻게 더 빼요" 등 반응을 보이며 응원했다.

한편 서현진은 2017년 12월 5세 연상의 이비인후과 의사와 결혼했으며 지난해 11월 첫 아들을 안았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