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65467 0672020112864465467 03 0304001 6.2.2-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6519526000

세계 배터리 점유율 경쟁…CATL, LG화학 앞서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이선영 기자= 세계 전기차 배터리 시장의 선두 경쟁이 치열하다. 최근 발표된 통계에서 중국의 CATL이 올 3월부터 점유율 1위를 수성해오던 LG화학을 근소한 차이로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에너지 시장조사업체 SNE리서치에 따르면 올해 1∼9월 글로벌 전기차(EV, PHEV, HEV) 탑재 배터리 사용량에서 CATL은 총 19.2GWh(23.1%), LG화학은 18.9GWh(22.9%)를 기록했다. 근소한 차이로 CATL이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일본 파나소닉은 17.6GWh(21.2%), 삼성SDI 5.1GWh(6.2%), SK이노베이션 4.6GWh(5.5%) 순이었다.

CATL의 선전은 푸조 전기차 e-208과 중국 전기차 업체 니오(NIO) ES6, 리오토의 리샹원 등에서 CATL 배터리 물량 증가가 주효했던 것으로 분석됐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