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65813 0772020112864465813 06 0602001 6.2.2-RELEASE 77 텐아시아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522546000 related

이래서 김선호, 김선호 하는구나…'스타트업' 심쿵 원숙미

글자크기
김선호, '스타트업'서 원숙미 대폭발

[텐아시아=최지예 기자]
텐아시아

배우 김선호 /사진 = tvN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김선호의 원숙해진 분위기가 시선을 끈다.

tvN 토일드라마 ‘스타트업’(극본 박혜련 연출 오충환)에서 3년의 시간이 흐른 뒤 한팀장님에서 한상무님으로 승진한 한지평(김선호)의 오피스 비주얼이 28일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사무실에 앉아 서류를 검토 중인 한지평의 모습이 담겨 있어 감탄을 자아낸다. 지나간 3년의 시간을 느낄 수 있듯 헤어스타일과 수트 등 보이는 부분에서도 변화가 보여 시선을 사로잡는다.

텐아시아

배우 김선호 /사진 = tvN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 팀장에서 상무로 승진한 한지평에게서는 3년 전보다 프로페셔널한 아우라가 돋보인다. 특히 패기만만했던 독설가였던 과거와는 또 다르게 더욱 진중해진 눈빛과 태도가 그의 지난 3년을 더욱 궁금케 만든다.

앞서 방송에서 한지평은 투스토와 삼산텍의 계약의 허점을 짚어냈지만 이미 서달미(배수지)와 남도산(남주혁)이 계약서에 싸인을 하면서 되돌릴 수 없게 된 터. 여기에 그토록 자신이 독설을 마지않았던 ‘눈길’ 앱 서비스가 사실은 눈이 점점 멀어가는 최원덕(김해숙) 때문에 시작됐다는 것을 알고 후회와 회환의 고통에 힘겨워했다.

이에 3년 전 이렇게 힘든 터널을 지나야만 했던 한지평이 그 시간을 어떻게 견뎠을지 또 진심을 고백했던 서달미와의 관계에는 어떤 진전이 있을지 관심이 어느 때보다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오늘(28일) 밤 9시 방송.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최신 이슈 한번에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