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70129 0512020112864470129 02 0213004 6.2.2-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556378000

서울 노량진·홍대 새교회 여파 지속…인천 18명 신규확진(종합)

글자크기
뉴스1

코로나19 검체검사 /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천=뉴스1) 정진욱 기자 = 인천시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한 서울 노량진 학원과 홍대 새교회 관련 여파가 지속되면서 28일 18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받았다.

28일 인천시에 따르면 이날 A씨(미추홀구 거주·인천1355번) B씨(남동구 거주·인천1356번) C씨(연수구 거주·인천1357번) D씨(중구 거주·인천1358번) E씨(미추홀구 거주·인천1359번) F씨(남동구 거주·인천1360번) G씨(서구 거주·인천1361번) H씨(계양구 거주·인천1362번) I씨(남동구 거주·인천1363번) J씨(남동구 거주·인천1364번) K씨(서구 거주·인천1365번) L씨(남동구 거주·인천1366번) M씨(남동구 거주·인천1367번) N씨(남동구 거주·인천1368번) O씨(미추홀구 거주·인천1369번) P씨(연수구 거주·인천1370번) Q씨(연수구 거주·인천1371번) R씨(연수구 거주·인천1372번)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인천1100번(16일 확진) 인천1158번(19일 확진)의 접촉자로, 1차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를 하다 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B씨는 23일, E씨는 21일, J·K씨는 25일, O씨는 26일 기침, 인후통 등 코로나19 증세가 발현돼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의 감염경로는 드러나지 않았다.

C씨는 집단감염이 발생한 서울 노량진 학원 방문자다. 그는 1차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고 자가격리하다 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D씨는 26일 확진 판정을 받은 인천1351번 확진자와 접촉했다. 인천1351번 확진자는 경기 부천시 확진자와 접촉했다.

F씨는 28일 확진 판정을 받은 인천1356번 확진자와 접촉했다. 인천1356번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밝혀지지 않았다.

G씨는 25일 인천1303번 확진에 따른 전수조사에서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

H씨와 L씨, M·N씨는 타시도 확진환자의 접촉자다.

I씨는 21일 확진 판정을 받은 인천1209번과 접촉했다. 그는 1차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자가격리 중 증상이 발현돼 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인천1209번은 서울 홍대의 한 교회 확진자와 방문력이 같다는 통보를 받고 21일 남동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검사를 받고 확진됐다.

P씨와 Q씨, R씨는 직장 내 확진자가 발생에 따라 전수조사 과정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P씨는 25일, Q씨는 24일 기침 등 코로나19 증세가 각각 나타났다. R씨의 코로나19 증세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시 방역당국은 이들의 주거지 등을 방역하고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로써 인천시 코로나19 확진자는 1372명으로 늘어났다.
guts@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