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70655 0242020112864470655 01 0101001 6.2.2-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562930000

유승민 "배수진 쳤다…이번 대선이 마지막 정치 도전"

글자크기
[이데일리 황효원 기자] 유승민 전 국민의힘 의원이 “이번 대선이 제 마지막 정치 도전이라 생각하며 배수진을 쳤다”며 대권 도전 의사를 밝혔다.

이데일리

(사진=노진환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 전 의원은 28일 유튜브 등을 통해 비대면으로 진행된 ‘유승민과의 온택트 미팅’에서 이같이 밝혔다.

유 전 의원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갈등과 관련 “문재인 대통령이 검찰을 가지고 저러는 이유는 울산시장 선거 부정 사건, 라임·옵티머스 사건, 월성 1호기 경제성 조작 사건 등을 덮으려는 것으로밖에 볼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문 대통령이 취임사에 이야기한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며, 결과는 정의롭다’는 말은 ‘멋있는 거짓말’”이라며 “무능하고 비겁한 정부에 국민의 기대는 산산조각 났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유 전 의원은 “내가 대통령이 되면 부패한 부분에 대해서는 서릿발같이 엄하게 우리 사회가 깨끗해지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