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72350 0182020112964472350 02 0204001 6.2.3-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603914000

서울대입구역 30대男 주의…여성에게 바짝 다가가 갑자기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출처 = 연합뉴스]


서울에서 최근 정체불명 남성이 출근길 젊은 여성에게 바짝 다가가 통화하는 척 하다 성희롱을 일삼고 있는 일이 발생하고 있다.

29일 경찰에 따르면 관악구 서울대입구역 일대에서 30대로 추정되는 남성이 출근 또는 등교하는 불특정 다수 여성 뒤에 바짝 붙어 음담패설이나 성희롱적 발언을 한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이 남성은 오전 8시 20분에서 9시 사이 나타나 스마트폰을 귀에 댄 채 마치 누군가와 통화를 하는 척하며 현장에 있는 여성의 외모를 품평하거나 자신의 성경험을 늘어놓는 것으로 전해졌다.

여러 차례 피해를 본 여성이 경찰에 신고했지만 아직 범인을 붙잡지는 못했다.

경찰 관계자는 "이런 사례는 경범죄처벌법상 '불안감 조성'에 해당할 수 있지만 범칙금이 부과되는 수준에 그쳐 처벌 효과가 크지 않다"고 말했다.

불안감 조성 행위에 부과되는 범칙금은 5만원이다.

처벌 수위와 별개로 경찰은 남성이 상습 출몰한다는 장소 일대에 사복경찰관을 배치하고 순찰을 강화하는 등 추가 피해 방지에 나섰다.

[이상규 기자 boyondal@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