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83136 0292020113064483136 06 0602001 6.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663980000 related

"예산보다-2억↓" 로꼬x양세형 복팀, 숲세권 신혼집 찾기 최종 '勝' ('구해줘!홈즈') [종합]

글자크기
OSEN

[OSEN=김수형 기자] '구해줘 홈즈'에서 로꼬가 속한 복팀이 숲세권 '무엇이든 바꿔보살' 매믈로 최종 승리했다.

29일 방송된 MBC 예능 '구해줘 홈즈'에서 예비 신혼부부의 집 매매를 알아봤다.

이날 신혼집을 찾는 예비부부가 의뢰인으로 등장, 직장이 있는 서울역과 강남역에서 대중교통으로 1시간 이내에 매물을 찾았다.

특히 신축 또는 리모델링이 되어 있는 집을 바랐으며, 집 근처 편의시설과 산책할 수 있는 공원이 있길 원했다. 예산은 매매가 5~6억 원대였지만, 집이 마음에 든다면 7억 원 중반까지도 가능하다고 밝혔다.

먼저, 덕팀인 한다감은 노홍철과 함께 망원동과 가까운 성산동으로 향했다. 마포구청역과 가까운 위치였다.
노홍철은 "홈스토랑 하우스"라고 소개, 특히 창밖에 감들이 보이자 한다감은 "이거 완전 내 감들이 있다"며 반가워했다. 모두가 궁금해한 가격에 대해 노홍철은 "매매가 5억 3천만원"이라 해 놀라움을 안겼다.

무엇보다 한다감은 화제가 되었던 한옥 본가에 대해 언급, 신혼집 인테리어에 참여했다고 했다.
한다감은 "집 짓는 데 참여하고 싶어 공부를 했지만 지분은 없다"면서"의견만 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다음은 복팀으로 로꼬와 양세형이 매물을 준비했다. 로꼬에겐 입대 전 쌈디와 함께 살았던 것에 대해 묻자"제가 입대할 때 분가해 지금은 혼자 살고 있다"고 했다. 하지만 입대 전 급하게 알아보느라 지금 너무 이사를 다시 하고 싶다며 후회한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복팀의 코디로 출격한 래퍼 로꼬와 양세형은 마포구 합정동으로 출발, 2008년 준공된 매물이지만 내부는 리모델링을 마친 반전 매물이었다.

게다가 현재 신혼부부들이 이미 거주중이라며 좋은 기운을 뿜었다. 내부 역시 화이트톤으로 화사한 분위기가 느껴져 설렘을 안겼다. 이어 바베큐 파티도 할 수 있는 베란다도 내부로 연결되어 있어 웨딩홀 같은 하우스 분위기가 느껴졌다.

이때, 매물을 둘러보던 중, 창문으로 YG사옥이 한 눈에 보이자 박나래는 “K-POP 뷰”라고 주장해 웃음을 자아냈다. 로꼬는 "처음본다"며 흥미로워했다. 그러면서 감미로운 목소리로 노래를 열창하며 분위기를 띄웠다.

최종적으로 정리하며 마무리, 황금 인프라인 합정 웨딩홀 하우스의 가격의 매매가는 6억 5천만원이라며 희망가에 안착했다. 로꼬도 "신혼부부가 살기 좋다"고 했고, 한다감은 "인정하지만 산책로가 멀다"면서 기본옵션이 적다고 했다. 이에 양세형은 "리모델링이 최고의 옵션"이라며 받아쳤다.

덕팀 한다감은 서울 용산구 한남동으로 향했다. 한다감은 감성이 묻어나는 집 내부를 공개, 역시 리모델링했다고 했다. 집 주인의 취향이 묻어나는 공간에 상대팀인 복팀 박나래는 "내 스타일"이라 외쳤고, 아티스트 로꼬 역시 "탐나는 데요?"라며 부러워했다.

한다감은 "경악을 금치 못할 뷰가 있다"면서 다양한 공간들을 소개했다. 이어 하이라이트 공간을 공개, 아티스트적인 분위기가 풍기자 로꼬는 "제가 들어가야할 것 같다"며 눈을 떼지 못했다.

마지막으로 루프트탑 공간을 공개, 바로 남산 뷰까지 보이자, 모두 "카페에서나 볼 수 있는 뷰"라며 상상불가라 했고, 노홍철은 "내가 꿈꾸던 곳"이라 외쳤다.

한다감은 "한남동 루프탑"이라며 깔끔하게 이름을 지었다. 기만큼 서울의 중심을 누리는 시티뷰라며
시티뷰를 머금은 루프트탑이라 전했다. 가장 궁금한 가격에 대해서 예산에 들어왔을지 긴장된 가운데, 한다감은 7억 5천만원이라 했고 예산을 꽉 채운 가격이라 했다.

로꼬는 "굉장히 탐난다"고 하자, 모두 "의뢰인이 안 한다고 하면 로꼬한테 넘기자"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다음은 복팀이 서대문구 홍은동으로 향했다. 게다가 바로 옆에 성시경 숲이 있다면서 숲세권이라 했다.
가수 성시경 팬덤이 이룬 기부문화라고. 모두 부러움을 금치 못 했다.

로꼬와 양세형은 리모델링한 '무엇이든 바꿔보살 아파트'란 매물을 공개했다. 기본 옵션부터 모든 창 새시까지 교체된 내부가 모두를 깜작 놀라게 했다. 게다가 서울에서 볼 수 있는 숲뷰는 플러스를 더했다.

올 리모델링 되어 환골탈태한 이 매물에 대해 최종 가격을 알아봤다. 양세형은 "가격이 하이라이트"라면서 무려 4억 9천만원이라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로꼬도 "여긴 무조건"이라며 적극 추천했다.

다음 덕팀 한다감은 전문가같은 디테일함을 보이며 반 전문가의 안목을 뽐냈다. 이때, 발코니에 변기를 발견했고 노홍철은 "변기가 왜 여기서 나와"라며 상상을 초월한 인테리어에 웃음을 안겼다. 이를 본 로꼬는 "래퍼 그레이 형 발코니에도 피아노를 놨더라"며 이상하지 않다고 했다.

한다감은 동대문에 위치한 방3개에 발코니 3개인 방을 공개, 매매가는 5억이라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 가운데 덕팀은 동대문 3발코니 하우스를 최종 매물로 꼽았다.

복팀 로꼬는 양세형과 삼성동으로 향했다. 로꼬는 "사실 저희 동네인 만큼 제가 소개하겠다"면서 자신감을 보였다. 삼성동 대로변에 있는 매물을 공개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내부를 공개했다. 'ㄷ'자 복층 구조로 방이 2개에 있었다. 로꼬는 "복층 둘레길 하우스"라 소개, 기본 옵션이 갖춰져있었다.이어 매매가 가격을 공개, 매매로 6억원이라 전했다.

이 가운데 복팀은 '무엇이든 바꿔보살 아파트'를 최종매물로 결정했다.

의뢰인의 선택만 남은 가운데 의뢰인은 로꼬가 속한 복팀의 '무엇이든 바꿔보살' 아파트를 선택했다.
덕팀도 패배를 인정했다. 의뢰인은 "숲세권이 좋았다"면서 우드 앤 화이트톤 인테리어가 마음에 들었다며 이유를 전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구해줘 홈즈' 방송화면 캡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