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10893 0362020113064510893 05 0506002 6.2.2-RELEASE 36 한국일보 53369328 false true false false 1606741560000

‘윤빛가람 원맨쇼’ 울산, ACL 16강 확정

글자크기
한국일보

울산현대 윤빛가람이 30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FC도쿄(일본)와의 2020 AFC 챔피언스리그 F조 조별리그 5차전에서 역전골을 넣은 뒤 포효하고 있다.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울산 현대가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에 참가한 K리그 구단 가운데 가장 먼저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울산은 30일 카타르 도하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ACL 조별리그 F조 5차전에서 윤빛가람의 멀티 골을 앞세워 일본의 FC도쿄에 2-1로 역전승했다.

4차전까지 승점 10을 획득해 F조 선두를 달리던 울산은 5경기 무패(4승 1무)를 이어가며 승점 13째를 쌓았다. 이날 결과로 울산은 다음달 3일 상하이 선화(중국)와의 최종 6차전 결과와 관계없이 조 1위로 16강에 진출한다.

이날 울산에 진 도쿄는 승점 7, 한 경기를 덜 치른 상하이는 승점 6, 호주의 퍼스 글로리는 승점 0으로 남은 경기에서 모두 이겨도 울산을 앞지를 수 없다.

한편 같은 날 도하의 자심 빈 아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E조 경기에서는 서울이 베이징 궈안()중국에 1-3으로 패했다. 승점 6을 기록한 서울은 조 2위를 지켰지만, 다음 달 3일 멜버른과의 최종전에서 부담을 안게 됐다.

김형준 기자 mediaboy@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