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14098 0112020120164514098 01 0101001 6.2.2-RELEASE 11 머니투데이 63882083 false true false false 1606777732000

진혜원 검사, 추미애 외모 칭찬 "배우 채시라 닮으신 분"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이동우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진혜원 검사 페이스북 캡처



진혜원 서울동부지검 부부장검사가 추미애 법무부 장관을 배우 채시라와 비교하며 외모 칭찬에 나섰다.

진 검사는 지난 30일 페이스북에 과거 추 장관이 나온 뉴스 사진을 올려두고 "사진에서 배우 채시라님 닮으신 분 누구시죠"라고 적었다.

사진에서 추 장관은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과 나란히 선 모습으로 정계에 입문할 당시로 보인다. 진 검사는 "장관님 실제로 뵈면 얼굴이 CD 1개 정도 크기"라며 "에잇, 외모 지상주의 세상"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함께 올린 반려묘 영상에는 "(추 장관이) 최근 일 잘하신다고 신나서 날아다니는 동영상"이라고 설명을 붙였다.

진 검사는 최근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로 갈등을 빚는 상황에서 추 장관을 거듭 옹호하는 행보를 보이고 있다. 그는 "시급히 (윤 총장의) 직무를 정지시키고 법원 결정을 지켜보는 것이 옳다"고 말했다.

진 검사는 "별건 수사를 통해 수집한 법관의 개인정보를 언론에 공개하는 방법으로 판사를 압박하거나, 연수원 동기 법조인을 시켜 해당 판사에게 전화해서 '니 약점을 우리가 알고 있다'고 협박하는 방법으로는 적법하게 수집한 증거에 의한 재판으로 볼 수 없다"며 법무부 주장인 판사 불법사찰에 힘을 실었다.

한편 진 검사는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 '성추행 의혹'과 관련해 팔짱 낀 사진을 올리고 '성추행 했다'고 말해 논란이 됐다.

이동우 기자 canelo@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