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85617 0562020120364585617 01 0101001 6.2.2-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963364000

김기식 “秋·尹 모두 ‘고마해라’ 국민들 마음…대통령이 해결해야”

글자크기

"대통령 의사 표명하면 尹 버티지 못할 것"

세계일보

김기식 더미래연구소 정책위원장. 뉴스1


전직 더불어민주당 의원인 김기식 더미래연구소 정책위원장이 추미애·윤석열 갈등을 놓고 “결국 대통령이 해결해야 하는 상황”이라며 결단을 촉구했다.

김 위원장은 3일 KBS 라디오에서 “왜 이렇게 두 권력자가 싸우느냐는 여론이 임계점에 왔다. 속된 말로 두 사람 모두 ‘고마해라’는 국민들의 마음이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번 갈등 이유가 “추미애 장관이 절차적인 과정이나 징계 청구의 내용과 관련해 깔끔하게 일을 처리하지 못한 것”이라며 “정치적으로 풀어야 할 문제를 법적으로 해결하려다가 오히려 꼬여버렸다”고 지적했다.

검찰총장의 임기가 보장돼 있기 때문에 대통령이 해임할 수 없다는 주장에는 “지난 국정감사 때 윤 총장이 대통령의 뜻을 전달받지 못했다고 했으니 대통령의 의사표명이 나오면 윤 총장이 버티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 위원장은 법원이 윤 총장 직무정지 명령 효력을 중단하라고 결정한 것에 대해서도 “단순히 절차적 정당성을 문제로 삼은 것은 아니다”라며 “검찰총장에 대한 조치는 검찰의 중립성 때문에 최소한이어야 한다는 언급 등은 내용적인 부분에 대해서도 사실상 판단을 한 측면이 있다”고 분석했다.

곽은산 기자 silver@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