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03293 0682020120464603293 02 0201001 6.2.2-RELEASE 68 동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7018400000

개그맨 장동민 집-차에 26차례 돌 던진 40대 구속

글자크기
동아일보
개그맨 장동민 씨(사진)의 집과 차에 수십 차례 돌을 던져 수천만 원의 피해를 입힌 혐의로 40대 남성이 구속 수감됐다. 이 남성은 이웃에 살고 있는 주민이었다.

강원 원주경찰서는 “원주시 외곽에 있는 장 씨의 집 등에 돌을 투척해 2600만 원이 넘는 피해를 입힌 A 씨를 특수재물손괴 혐의로 구속했다”고 3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8월 14일부터 9월 17일까지 장 씨의 집 외벽과 창문, 승용차 등에 26차례 돌을 던진 혐의를 받고 있다. 차 선루프가 파손됐으며 집 안 곳곳이 훼손됐다. 장 씨는 앞서 유튜브 등을 통해 “가족들이 무서워 떨고 있다”며 피해 사실을 밝히기도 했다.

경찰은 3개월가량 탐문수사 등을 통해 지난달 30일 A 씨를 검거했다. 주변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돌이 날아온 방향과 거리 등을 파악했으며 범행에 사용한 돌을 국립과학수사원에 보내 감식하기도 했다.

경찰 조사 결과 A 씨는 장 씨의 집 주변을 살핀 뒤 CCTV가 설치돼 있지 않은 점을 악용해 범행을 저질렀던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로 장 씨가 몇 차례 피해를 입은 뒤 CCTV를 설치하자 화면에 잡히지 않는 장소에서 돌을 던지기도 했다고 한다.

경찰 관계자는 “일련의 행동에 석연치 않은 대목이 있어 구체적인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하고 있다”며 “현재 A 씨는 혐의 사실을 부인하고 있는 상태”라고 말했다.

원주=이인모 기자 imlee@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