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07836 0592020120464607836 03 0304001 6.2.2-RELEASE 59 지디넷코리아 0 false true false false 1607042243000

삼성전자, 부사장 31명 등 총 214명 승진 '3년만 최대'

글자크기

"차세대 CEO 후보군 두텁게 해…발탁 인사 규모도 확대"

(지디넷코리아=이은정 기자)삼성전자가 4일 2021년 정기 임원인사를 통해 ▲부사장 31명 ▲전무 55명 ▲상무 111명 ▲펠로우 1명 ▲마스터 16명 등 총 214명을 승진시켰다. 2017년 5월 90명, 2017년 말 221명, 2018년 말 158명, 올해 1월 162명과 비교해 역대급 규모다.

코로나19 세계적 확산에 따른 불확실한 경영 환경에서도 수요에 대한 적기 대응과 운영 효율화를 통해, 지난해 대비 실적이 크게 개선된 점을 감안해 승진 인사 폭을 크게 확대한 것으로 풀이된다. 또한 경영성과와 탁월한 리더십을 겸비한 핵심인재 31명을 부사장으로 승진시켜 미래 CEO 후보군을 두텁게 했다는 평가다.

삼성전자 측은 "이번 2021년 정기 임원인사를 통해 경영진 인사를 마무리했고, 조만간 조직개편과 보직인사를 확정해 발표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지디넷코리아

삼성 서초사옥.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부사장 31명 대거 승진…미래 CEO 후보군 강화

새롭게 선임된 VD사업부 구매팀장 고승환 부사장은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패널 가격 예측 시스템을 도입해 코로나19로 인한 국가별 부품 공급 운영 불확실성 해소한 점을 인정받았다.

생활가전사업부 전략마케팅팀장 이강협 부사장은 가전 영업 및 마케팅 전문가로 비스포크 등 고객 맞춤형 혁신 제품 라인업 강화와 판매 확대를 통해 가전 연간 매출 기네스 달성에 기여했다.

무선사업부 NC개발팀장 김학상 부사장은 무선 상품화 H/W 개발 전문가로 갤럭시탭, 갤럭시북 시리즈 개발을 주도해 태블릿 PC 비즈니스 성장과 견고한 수익 창출했다.

SEA법인(미국) 모바일 비즈니스장 최방섭 부사장은 모바일 영업 전문가로 시장에 대한 정확한 분석을 통해 북미 스마트폰 매출과 시장점유율 확대, 손익 개선 등 시장 지배력 강화 주도했다.

삼성리서치 기술전략팀장 최승범 부사장은 기술전략 전문가로 AI, 로봇, 차세대 통신의 기술 전략과 로드맵을 수립하는 등 미래 사업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반 마련했다.

글로벌인프라총괄 평택사업장 윤태양 부사장은 개발부터 양산에 걸쳐 공정/설비 노하우가 뛰어난 제조기술 전문가로 신규라인 셋업 및 설비 최적화 문제 개선을 통해 생산성 향상에 기여했다.

시스템LSI사업부 LSI개발실장 이석준 부사장은 다양한 제품 개발을 경험한 회로 설계 전문가로 DDI, 파워, 보안 등 LSI 제품 경쟁력을 강화하며 신규사업 확장에 기여했다.

반도체연구소 파운드리 공정개발팀장 황기현 부사장은 Diffusion 공정개발에 대한 세계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보유한 전문가로 D램, 낸드, 로직 등 차세대 제품의 독보적 공정개발 역량을 확보했다.

종합기술원 재료(Material)연구센터장 한인택 부사장은 나노재료 및 소자개발 전문성을 토대로 디스플레이 퀀텀닷 소재, 차세대 메모리용 High-K 물질 등 핵심 소재개발 및 성과창출 주도했다.

지디넷코리아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의 제조 공정 모습. 사진=삼성전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발탁 승진 임원 25명…"철저한 성과주의 원칙 반영"

삼성전자는 성과주의 원칙에 따라 연령, 연차에 상관없이 성과가 우수하고 성장 잠재력을 보유한 인재들을 과감히 발탁했다.

발탁 승진자 규모는 2017년 5월 8명, 2017년 말 13명, 2018년 말 18명, 2020년 1월 24명, 2020년 12월 25명으로 늘었다.

생활가전사업부 개발팀장 이기수 부사장은 가전 개발 및 상품전략 전문가로 비스포크 냉장고, 그랑데AI 세탁기 등 혁신 가전 기획과 개발을 통해 가전 시장을 선도했다.

네트워크사업부 선행개발그룹장 이준희 부사장은 무선통신 기술 전문가로 5G vRAN(기지국 가상화 기술) 상용화를 주도해 미국 Verizon 등 글로벌 통신사업자 대형 수주 및 기술 대응했다.

한국총괄 CE영업팀장 정호진 전무는 CE 영업 및 마케팅 전문가로 올해 코로나19 어려운 환경에도 불구하고 혁신 제품 마케팅 활동 강화를 통해 국내 CE 매출을 확대했다.

메모리사업부 Flash설계팀장 이진엽 전무는 플래시 제품 설계 전문가로 수세대에 걸쳐 V낸드 개발에 성공해 고단 V낸드 제품의 양산성 및 특성, 품질 등 기술 경쟁력 확보에 기여했다.

VD사업부 TV개발랩 박성제 상무는 TV 및 회로개발 전문가로 'AI 업스케일링'기술을 활용한 QLED 8K TV 개발과 더 세로•더 프레임•더 세리프 TV 등 라이프스타일 TV 경쟁력을 제고했다.

무선사업부 영업혁신그룹 김민우 상무는 모바일 영업 및 전략 전문가로 글로벌 시장 분석을 통한 판매 전략 수립과 셀아웃 관리체계 고도화로 모바일 매출 확대에 기여했다.

삼성리서치 AI 서비스랩장 이윤수 상무는 AI 및 데이터 분석 기술 전문가로 AI 기반의 사내 물류시스템 개선, 데이터 추론 기술에 기반한 패밀리허브, 스마트싱스 서비스 고도화 추진했다.

메모리사업부 S/W개발팀 노강호 상무는 스토리지용 펌웨어(Firmware) S/W 전문성과 머신 러닝 기술을 바탕으로 SSD 제품의 수명, 성능 등 신뢰성 향상 및 최적화에 기여했다.

종합기술원 유기소재랩 최현호 상무는 유기소재, 광학물리에 대한 뛰어난 이해도를 기반으로 차세대 블루OLED 발광소재 개발 등 OLED 소재 및 유기반도체 기술 확보에 기여했다.

지디넷코리아

(시계 방향으로) 비스포크 냉장고, 그랑데 AI 건조기, 뉴 셰프컬렉션 냉장고 (사진=삼성전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외국인·여성 승진 문호 확대 기조 지속…"조직 혁신"

삼성전자는 또 조직 혁신과 지속가능경영의 기반이 되는 '다양성과 포용성(D&I; Diversity & Inclusion)'을 강화하는 차원에서 외국인과 여성에 대한 승진 문호 확대 기조를 유지했다.

외국인과 여성 신임 규모는 2017년 5월 3명, 2017년 말 11명, 2018년 말 11명, 2020년 1월 9명, 2020년 12월 10명이다.

SEA법인(미국) CE 비즈니스장 스틴지아노(Joseph Stinziano) 부사장은 미국 CE 영업 전문가로 시장에 대한 통찰력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심리 위축에도 불구하고 미국 CE 매출 지속성장과 수익성을 제고했다.

SEBN법인장(네덜란드) 메노(Menno van den Berg) 전무는 유럽시장 모바일 영업 전문가로 베네룩스 지역 판매 전략 고도화를 통한 견고한 수익성 유지와 프리미엄 제품군 시장지배력 강화에 기여했다는 평이다.

SERC법인(러시아) CE B2C팀장 드미트리(Dmitry Kartashev) 상무 러시아 CE 영업 전문가로 러시아 프리미엄 TV 시장점유율 61% 달성과 라이프스타일 가전 매출 지속 확대 등 1위 위상에 기여했다.

DS부문 일본총괄 영업팀장 아라이(Seishu Arai) 상무는 일본 메모리/디스플레이 담당 현지인 영업리더로 대형 고객사들과의 네트워크 및 영업력을 바탕으로 일본내 반도체 매출 극대화에 기여했다.

VD사업부 서비스 비즈니스팀 부팀장 한상숙 전무는 서비스 기획 전문가로 서비스 파트너십 강화를 통한 TV 서비스 이용자 확대, 서비스 사업 경쟁력 강화에 기여했다.

생활가전사업부 S/W개발그룹장 유미영 전무는 가전 S/W를 총괄하는 여성 리더로 그랑데AI 세탁기 개발, 가전 제품내 음성인식 적용 등 차별화된 S/W 개발을 통한 제품 혁신을 주도했다.

SENA법인장(스웨덴) 조인하 전무는 구주, 중남미 영업 및 마케팅 전문가로 북유럽 4개국 소비자 가전 전 제품군 매출 지속 성장과 M/S 확대 등 시장 리더십을 제고했다.

경영지원실 글로벌협력(Global Public Affairs)팀 김수진 전무는 해외 변호사, 커뮤니케이션 등 다양한 경력과 경험을 바탕으로 지속가능경영분야 전사 중장기 전략 수립과 현안 대응에 기여했다.

DS부문 설비구매그룹장 박진영 전무는 반도체 설비구매 전문가로 글로벌 역량과 다양한 구매 거래선과의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반도체 차세대 핵심설비를 적기 확보했다.

VD사업부 한국·중국PM그룹장 배희선 상무는 TV 영업 전문가로 프리미엄 제품군 중심의 판매 전략을 통해 동북아 지역에서 견실한 매출 성장을 이뤄냈다.

무선사업부 해외지원그룹 전소영 상무는 재무 및 전략 전문가로 코로나19로 인한 사업환경 악화에 대비해 온라인 사업비중 제고와 투자비·유통재고 관리 등을 통해 수익성을 극대화했다.

지디넷코리아

삼성 갤럭시노트20과 갤럭시Z폴드2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네트워크사업부 서남아BM그룹 임아영 상무는 네트워크 B2B 영업 전문가로 서남아 5G 비즈니스 전략 수립 및 실행, 인도의 지오(Jio) 신규 제품 상용화와 신사업 확대 기반을 마련했다.

삼성리서치 데이터분석랩(Data Analytics Lab) 이윤경 상무는 S/W 및 빅데이터 전문가로 빅데이터 처리를 위한 자동 분석 시스템, AI 연구용 데이터 관리 시스템 개발 등 전사 데이터 운영체계를 고도화했다.

IP센터 라이센싱2그룹 김은하 상무는 법학 지식을 겸비한 IP 전문가로 모바일과 네트워크 IP 관련 주요 소송 타결, 협상을 통한 비즈니스 리스크 제거 및 로열티 비용 절감에 기여했다.

경영지원실 전략그룹 권기덕 상무는 산업 및 경영전략 전문가로 전사 중장기 경영 전략 수립, IoT 전략 재정비, 데이터 관리체계 개선과 신사업 발굴 활동을 강화했다.

메모리사업부 컨트롤러(Controller)개발팀 장순복 상무는 스토리지 컨트롤러의 IP, 저전력 설계 등 전문성을 보유한 여성 리더로 기업용 고성능 SSD 및 모바일용 UFS 제품의 기술 리더십 확보했다.

반도체연구소 파운드리 공정개발팀 구봉진 상무는 Diffusion 선행 공정 개발 전문가로 플래시 CTF, D램 캐패시터 등 뉴메모리 제품의 핵심기술 개발 및 반도체 공정기술 확보에 기여했다.

■ S/W 우수 인력 승진 확대…미래 핵심 성장동력 확보


삼성전자는 S/W 분야 우수인력 승진을 확대해 S/W를 중심으로 한 미래 핵심 성장동력을 확보하고자 했다. S/W 분야 승진 규모는 2017년 5월 7명, 2017년 말 15명, 2018년 말 12명, 올해 1월 10명, 12월 21명으로 대폭 늘었다.

무선사업부 S/W 플랫폼팀장 윤장현 부사장은 S/W 개발 전문가로 무선 S/W 개발을 총괄하며 S/W 플랫폼 개발, UI 고도화를 통한 스마트폰 기술 경쟁력 및 소비자 경험 강화를 주도했다.

메모리사업부 S/W개발팀장 이종열 부사장은 스토리지용 펌웨어(Firmware) S/W 전문성과 알고리즘에 대한 이해도를 기반으로 SSD, UFS 등 솔루션 제품 경쟁력 제고했다.

무선사업부 전략제품S/W PL그룹장 김정식 전무는 무선 S/W 개발 전문가로 갤럭시S20, 노트20, Z플립, Z폴드2 제품 등의 S/W 개발을 담당하며 플래그십 스마트폰 경쟁력을 강화했다.

삼성리서치 SE팀장 김강태 전무는 S/W 개발 및 품질 전문가로 전사 S/W 코드리뷰 및 관리 프로세스 고도화, 코드리뷰 자동화 도구 개발 등 S/W 개발 경쟁력을 강화했다.

지디넷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VD사업부 S/W개발그룹장 김용재 전문위원(전무급)는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출신의 S/W 개발 전문가로 스마트 TV S/W 개발 등 TV S/W 기술력 제고를 통한 제품 차별화를 이뤄냈다.

네트워크사업부 코어 S/W개발그룹장 정서형 전문위원(전무급)은 S/W 구조 설계 전문가로 네트워크 가상화 기술 개발을 주도하며 차세대 통신 신기술 확보에 기여했다.

VD사업부 AI•빅데이터랩장 현대은 상무는 AI S/W 개발 전문가로 Netflix, Google 등 파트너사와의 협업을 주도하며 머신러닝 기반의 TV 콘텐츠 추천 서비스를 개발, 제품 차별화에 기여했다.

■ 연구개발 부문 최고 전문가 16명 선임


삼성전자는 회사의 기술력을 대표하는 연구개발 부문 최고 전문가로 펠로우 1명, 마스터 16명을 선임해 최고 기술회사 위상을 강화했다. 펠로우/마스터 선임 규모는 2017.년 5월 7명, 2017년 말 16명, 2018년 말 15명, 올해 1월 18명, 12월 17명이다 .

반도체연구소 공정개발실 윤보언 펠로우는 차세대 반도체 CMP 공정, 설비, 소재 등 세계적인 기술 권위자로 CMP 관련 난제 해결을 통해 반도체 수세대 제품 경쟁력 제고에 기여했다.

무선사업부 파워솔루션(Power Solution)그룹 최항석 마스터는 차세대 고속충전 기술 전문가로 갤럭시S20, 폴드 초고속 충전 모듈을 개발해 만충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하는 등 제품경쟁력을 제고했다.

반도체연구소 파운드리 공정개발팀 배근희 마스터는 로직 제품 에칭(Etch)공정 전문가로 EUV 적용 BEOL 패터닝(Patterning)과 특화 기술 개발을 통해 EUV 기술 양산화와 초격차 확보에 기여했다.

종합기술원 컴퓨팅플랫폼랩(Computing Platform Lab) 김상준 마스터는 AI 알고리즘 및 시스템 설계에 탁월한 전문성을 보유해 뉴로모픽 프로세서, 전자약 핵심 기술 등 차세대 칩 원천기술을 확보했다.

이은정 기자(lejj@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