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09517 0562020120464609517 05 0506001 6.2.2-RELEASE 56 세계일보 34413990 false true true false 1607044673000

자동차 가격만 22억에 희귀 페라리까지…英 매체, 손흥민 ‘슈퍼카 셀렉션’ 조명

글자크기
세계일보

페라리의 ‘라페라리’(LaFerrari)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가장 비싼 차를 타는 선수 중 한 명인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의 자동차가 영국 언론을 통해 조명됐다.

더선은 4일(한국시간) “150만파운드(약 22억원)에 이르는 손흥민의 놀라운 자동차 컬렉션에는 매우 희귀한 페라리가 포함돼 있다”고 보도했다.

더선이 언급한 차는 115만파운드(약 17억6000만원)에 달하는 이탈리아 고급차 브랜드 페라리의 ‘라페라리’(LaFerrari)다.

라페라리는 전 세계에서 499대만 한정 생산된 슈퍼카다. 6.3m V12 엔진을 탑재해 950마력의 성능을 자랑하며, 최고 시속은 365㎞에 달한다.

다만 손흥민의 라페라리는 페라리를 상징하는 붉은색이 아닌 검은색이다. 이는 토트넘의 ‘북런던 라이벌’ 아스날의 팀 컬러인 붉은 색을 피하기 위한 것으로 알려졌다.

더선에 따르면 라페라리는 돈만 지불한다고 해서 구입할 수 없고. 구매자가 반드시 페라리 브랜드와 어울려야 한다. 더선은 “이는 라페리라를 구입하기 위해서는 기존에 페라리 1대를 소유하고 있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현재 손흥민의 연봉은 728만 파운드(약 111억 원), 주급은 14만 파운드(약 2억 1000만 원)에 달한다. 이는 동 포지션 선수 중에서 손꼽히는 고액이다.

손흥민은 이런 부와 명성에 걸맞게 다수의 슈퍼카를 소유하고 있다. 마세라티로부터 선물 받은 르반떼와 랜드로버의 검은색 레인지로버, 벤틀리의 콘티넨탈GT 등이다. 국내에서는 영화 ‘아이언맨’의 주인공 토니 스타크가 타는 차로 유명한 아우디의 R8 쿠페를 몬다.

지난 2월 영국 매체 기브미스포츠이 보도한 ‘EPL에서 가장 비싼 차를 소유한 선수 25명’이라는 기사에 따르면, 손흥민은 마찬가지로 라페라리를 타는 피에르 오바메양(31·아스날)과 함께 공동 1위에 올라 있다.

최승우 온라인 뉴스 기자 loonytuna@segye.com

사진=페라리 홈페이지 캡처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