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15565 0092020120464615565 06 0601001 6.2.2-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7056391000 popular

"'붐', 자가 격리 기간에 집에서 1인 방송 진행"

글자크기
뉴시스

[서울=뉴시스]SBS '붐붐파워'. (사진=SBS 제공) 2020.12.04.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된 가수 이찬원과 녹화를 진행해 밀접접촉자가 된 붐이 라디오 '붐붐파워'를 집에서 진행한다.

SBS '붐붐파워' 측은 4일 "진행자 붐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고 15일까지 집에서 자가격리를 시행하기로 했다"며 "이전부터 '붐붐파워' 주말 방송은 붐이 자신의 집에 스튜디오를 꾸며놓고 진행해 온 관계로 이후 방송은 큰 차질없이 진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붐붐파워'는 최근 용산구에 위치한 붐의 집에 스튜디오를 꾸미고 1인 방송 시스템으로 직접 선곡하고 리코딩하는 방식으로 주말 방송을 '집방 스페셜'로 진행해왔다.

이에 따라 붐은 자가격리 기간인 15일까지 혼자 집에서 방송을 진행하는 '집방 스페셜'로 진행할 예정이다.

'붐붐파워' 측은 붐이 2주간의 자가격리 일상을 '붐붐파워' 방송과 인스타그램에 소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제작진은 "갑작스럽게 붐이 자가격리를 하게 돼서 당황스럽지만 2주라는 기간 동안 라디오 방송에 차질이 없도록 집에서 1인 방송을 통해 청취자들과 소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해당 보건소에 자가격리자가 집안 내에서 1인 방송 활동을 하는 것에 대한 확인 절차도 거쳤다고 밝혔다.

붐은 "코로나19 검사를 하고 자가격리를 하면서 방역 관계자들이 얼마나 힘들게 일하고 있는지 직접 느꼈다"며 방역업무 담당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또 자가격리 기간 동안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자가격리 의무를 성실하게 이행한 후 건강하게 돌아오겠다는 인사를 청취자들에게 전할 예정이다.

'붐붐파워'는 매일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파워FM과 러브FM으로 동시에 방송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