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19654 0292020120464619654 06 0602001 6.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07062920000 related

"박미선 잘못없어" vs "철구 조리돌림 심해"..철구아빠까지 등판? [종합]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박소영 기자] 개그우먼 박미선과 유명 유튜버 철구가 나란히 이슈의 중심에 섰다. 철구가 고 박지선의 외모를 비하했다는 논란부터 이에 발끈한 박미선의 대응이 경솔했다는 의견까지 온라인이 누리꾼들의 설전으로 뜨겁다.

시작은 철구의 발언이다. 지난 3일 아프리카TV 채널을 통해 철구가 생방송을 진행한 가운데 BJ 애교용은 “홍록기 같다”고 외모를 지적했다. 이에 철구는 "아니 박지선은 XX세요"라고 답했다.

이를 두고 고인을 비하했다는 쓴소리가 쏟아졌고 철구는 “박지선을 이야기한 게 아니다. 박미선을 이야기 하려고 했다. 제가 너무 생각없이 말한 것 같다. 박미선을 이야기하려고 했던 건데 죄송하다”고 해명했다.

이 같은 해프닝이 온라인에 퍼지고 기사화 되면서 박미선의 귀에도 들어갔다. 그래서 박미선은 4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철구 얼굴이 나온 기사를 캡처한 뒤 "누구세요? 내 외모 지적하기 전에 거울부터 보고 얘기하시죠. 살다가 별일을 다 겪네. 생각하고 얘기하라고 뇌가 있는 겁니다”라고 응수했다.

하지만 이를 두고 철구의 팬들도 발끈하고 나섰다. 한 누리꾼은 “개그맨 개그우먼들 남 외모 까는 걸로 웃기는 거 잘하지 않나요? 이렇게 발끈하시는 거도 웃기네요”라고 지적했고 박미선은 “잘 모르는 사람한테 함부로 하는 건 안 합니다”고 받아쳤다.

OSEN

그러나 논란이 더욱 커졌고 박미선은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그러자 이젠 박미선의 유튜브 채널에서 설전이 벌어지고 있다. 박미선이 최근 올린 김장 영상에 많은 댓글이 달리며 계속된 입씨름을 벌이고 있는 것.

한 누리꾼은 “박미선 님 철구 님이 그 발언에 대해서 사과도 진심으로 하고 생방송으로 보던 시청자로서 철구 님이 불안에 떠는 모습이 안타까워서 글을 남깁니다. 물론 직접 피해를 받고 계시는 박미선 님이 가장 힘드시겠지만 철구님은 발언한 거에 대하여 어리숙하게 대처하여 일이 커진 거 같습니다”라고 대신 사과했다.

반면 다른 팬은 “방송에서 수많은 사람들이 보는 미디어에서 단지 이모가 연예인이란 이유 하나 때문에 그런 취급 받을 권리는 없어 사람과 직업에 대한 존엄을 무시하는 행위잖아. 솔직히 고인 언급하고 반응 이상하니깐 괜히 이름 비슷한 이모(박미선) 성함 끌고와서 변명하는 거 비겁하기 짝이 없는 행동이지. 이모 잘못없다”는 댓글로 박미선을 응원했다.

특히 철구아빠라는 아이디로 “우리 아들 그렇게 나쁜 아이 아닙니다. 뇌가 없다느니 거울을 보라느니 애비로써 저도 기분이 안 좋지만 예준이 잘못으로 시작된 일이고 욕을 들어도 마땅하기에 애비로써 책임감을 느끼고 너무 죄송합니다. 제가 단디 교육시키겠습니다”라는 댓글도 달려 진위를 두고 누리꾼들이 설왕설래하고 있다.

게다가 철구의 팬들이 박미선에게 “철구 팬입니다. 잘못한 거 백번 인정합니다. 대신 사과드립니다. 그런데 차라리 직접 연락하셔서 사과를 받지 누구나 볼 수 있는 SNS에 조리돌림 하면 서로만 힘들게 하는 것” 등등의 다이렉트 메시지를 보내고 있어 사태가 쉽게 가라앉지 않을 전망이다.

OSEN

/comet568@osen.co.kr

[사진] 영상 캡처, OSEN DB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