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626335 0362020120464626335 06 0602001 6.2.2-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7090760000 related

'우이혼' 선우은숙, 이영하에 문제의 여배우 언급 "여전히 친분 유지?"

글자크기
한국일보

'우이혼' 선우은숙이 이영하에게 속내를 꺼내놓았다.TV조선 방송캡처


선우은숙이 이영하에게 자신을 괴롭혔던 문제의 여배우를 언급했다.

4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서는 선우은숙이 이영하에게 마음속에 맺혀있던 속내를 꺼내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선우은숙은 이영하와의 여행 마지막 날 과거의 한 이야기를 꺼냈다. 그는 "내가 아무 이유 없이 미움을 받았고 그것 때문에 방송국도 가기 싫을 정도였다"고 말문을 열었다.

선우은숙은 이영하와 스캔들이 있었던 여배우와 골프를 치러 갔던 이야기를 언급하며 "그런데도 당신은 13년 동안 그 사람과 친분을 유지하더라. 계속 골프도 같이 치러 갔다. 그 때는 그 여자도 싫고 당신도 싫었다. 이제는, 나를 위해서 그런 상황이면 자제할 생각이 있는지 묻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이영하는 "사람이 사회적 동물인데 그 분이 선우은숙한테만 그런 게 아니야. 예쁘고 어리면 다 그렇게 대했잖아"라고 해명했다.

그러자 선우은숙은 "상민이가 왜 태어났는데. 방송국 그만두고 싶었는데 그렇게 할 수 없으니까 임신한 거 아냐"라며 "그런데 지금은 그 여자 눈꼽만큼도 싫어하지 않아. 그 당시 어떤 마음이었는지 당신 얘기를 듣고 싶어"라고 말했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