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545904 1082021011765545904 05 0506003 6.2.4-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0846103000

토트넘 조롱한 실바 아내 “트로피 없는 팀”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엑스포츠뉴스 김희웅 인턴기자] 티아고 실바(첼시)의 아내가 자신의 SNS를 통해 토트넘을 저격했다.


영국 매체 토크스포츠는 16(한국 시간) “실바의 부인이 토트넘 홋스퍼를 건방지게 비꼬았다며 그가 SNS에서 올린 글을 첨부했다.

매체에 따르면 실바의 와이프는 한 팬이 첼시의 가장 큰 라이벌을 이름 언급 없이 설명해 달란 요청에 라이벌은 트로피가 없다며 토트넘을 염두에 둔 댓글을 달았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이번엔 팀이 아닌 선수 개인을 깎아내렸다.
엑스포츠뉴스


영국 리버풀 지역 매체 리버풀 에코는 16실바의 아내 이사벨은 리버풀의 풀백 앤드류 로버트슨을 겨냥한 특이한 메시지를 보냈다면서 그가 SNS에 적은 내용을 공개했다.


이사벨은 SNS에 게시된 로버트슨의 드리블 동영상에 사우스햄튼에 진 녀석보다 벤 칠웰이 훨씬 낫다며 로버트슨을 비방했다. 지난 5일 리버풀이 사우스햄튼에 0-1로 패한 것을 걸고넘어진 것이다.

이에 매체는 프랭크 램파드의 팀은 리버풀에 7점 뒤진 9위에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첼시는 17일 풀럼을 꺾고 승점 3점을 쌓았고, 7위에 올랐다. 이제 리버풀과 승점 차는 4점이다.

sports@xportsnews.com / 사진=PA Images/연합뉴스/tlakSPORT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