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549312 0142021011765549312 08 0801001 6.2.4-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60001327 false true false false 1610861264000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 "갤럭시S21 업계 성장 이끌 것"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이 갤럭시S21 시리즈 흥행 성공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파이낸셜뉴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사장이 15일 온라인으로 열린 '삼성 갤럭시 언팩 2021'에서 '갤럭시 S21' 시리즈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2021.1.15/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사진=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노 사장은 17일 삼성전자 뉴스룸에 게재된 '언팩 FAQ'를 통해 "어려운 시기임에도 갤럭시S21 시리즈를 비롯해 갤럭시 생태계에 포함된 갤럭시 버즈 프로, 갤럭시 스마트 태그 같은 기기가 올해 업계 성장을 이끌 것을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가 지난 15일 갤럭시S21 시리즈는 스마트폰 보디, 메탈 프레임 카메라가 매끄럽게 이어지는 유니크한 컨투어 컷 디자인을 갖추고 있다. 여기에 역대 갤럭시 스마트폰 중 가장 강력한 성능의 최신 5㎚ 프로세서, 대폭 강화된 인공지능(AI) 기술로 모든 일상을 영화와 같이 생생하게 기록해주는 강력한 카메라를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노 사장은 "갤럭시S21 시리즈의 큰 특징은 새로운 디자인, 전문가급 카메라와 비디오, 강력한 성능을 모두 갖췄다"면서 "각자의 스타일과 요구에 따라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한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처음으로 갤럭시S 시리즈로 확대된 S펜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노 사장은 "갤럭시S21 울트라로 S펜 경험을 확장하는 것은 과감히 도전"이라며 "앞으로 다양한 카테고리로 S펜의 경험을 확장해 나가면서 소비자의 다양한 의견을 적극적으로 들어 계속해서 제품 혁신과 함께 최고의 모바일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모바일부문의 올해 목표로는 모바일의 경계를 넘어 확장된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는 것이다.

노 사장은 "올해 목표는 우리 기술로 더 많은 사람에게 의미 있는 모바일 경험과 혜택을 전달하는 것"이라며 "모바일의 경계를 넘어 스마트홈과 커넥티드 카까지 더 확장된 생태계를 열겠다"고 밝혔다.

syj@fnnews.com 서영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