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591253 0242021011965591253 02 0201001 6.2.4-RELEASE 24 이데일리 64087791 false true false false 1611019835000

삼성전자 지원으로 풍림파마텍, 백신 주사기 월 1000만개 양산

글자크기

풍림파마텍-삼성전자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대량양산 체계 지원해 올 2월부터 본격 양산

풍림 LDS 주사기, 주사잔량 최소화 ‘손실 대폭 줄여’

“코로나19 백신 20% 추가 증산하는 효과 있어”

이데일리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19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브리핑룸에서 풍림파마텍의 코로나19 백신용 주사기를 소개하고 있다. 풍림파마텍은 삼성전자와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으로 주사기 월 1000만개 대량 양산이 가능해졌다.[이데일리 김태형 기자]




[이데일리 박민 기자] 국내 의료기기 중소기업이 다음 달부터 코로나19 백신용 주사기를 대량 생산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최소주사잔량(LDS·Low Dead Space) 기술이 적용된 풍림파마텍의 백신용 주사기를 삼성전자의 ‘상생형 스마트공장 구축’ 지원을 통해 다음 달부터 월 1000만개 이상 대량 양산에 들어간다고 19일 밝혔다.

풍림파마텍(이하 풍림)의 LDS 주사기는 약물을 투여할 때 주사기에 남아 버려지는 주사 잔량을 최소화한 게 특징이다. 1회분당 주사 잔량이 일반주사기는 84μL 이상이지만, 풍림의 주사기는 4μL로 최소화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일반주사기로는 코로나19 백신 1병당 5회분(명)까지만 주사할 수 있는데 풍림의 백신 주사기는 1병당 6회분(명) 이상 주사가 가능하다”며 “풍림 주사기를 사용할 경우 코로나19 백신을 20% 추가 증산하는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현재 미국과 유럽연합(EU) 등 주요 코로나19 백신 제약회사들은 백신과 함께 백신주사기를 포장해 공급하고 있다. 백신 생산량 대비 백신주사 회분을 최대한으로 공급하기 위해 25μL 이하의 최소주사잔량 성능과 주사 과정에서 감염확산 방지를 위한 안전보호가드 기능을 요구하고 있다. 풍림의 LDS 주사기는 미 제약회사의 최소주사잔량 등 성능테스트를 통과하는 등 코로나19 백신 제약회사의 성능 요구 조건도 충족한 상태다. 또 최소주사잔량과 안전보호가드 등과 관련해 국내 기술특허 및 디자인 특허를 출원하고 미국과 EU 등 국제특허 출원도 진행하고 있다.

풍림은 지난 6일에 백신주사기 성능을, 15일에는 주사 과정에서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갖춰야 하는 안전보호가드 및 주사침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국내 사용 허가도 받았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앞서 중기부는 백신주사기 생산이 차질을 빚지 않도록 하기 위해 지난해 12월 말부터 삼성전자와 ‘상생형 스마트공장’ 지원 프로그램을 가동했다. 지난해 마스크 제조기업과 진단키트 제조기업에 스마트공장을 보급해 생산량을 각각 51%, 73%씩 늘린 것과 같은 방식이다.

삼성전자는 전문가 30여명을 투입, 지난해 말부터 풍림과 대책회의를 갖는 등 전사적인 지원을 집중 전개했다. 풍림은 삼성전자의 구미·광주 협력사 공장을 통해 시제품 금형제작과 시제품 생산을 연말 연휴기간 중 단 4일만에 완료했다.

또 삼성의 초정밀 금형·사출 기술을 활용해 주사기 사출 생산성을 5배 향상시켰고, 주사기 자동조립 설비제작을 지원했다. 이를 통해 풍림은 당초 자체 생산계획(월 400만개) 대비 2.5배 생산성이 증대된 월 1000만개 이상 가능한 대량 양산체계를 구축하게 됐다. 중기부는 이번 사업의 시급성을 고려해 상세 사업계획서가 아닌 사업참여의향서를 접수받아 신속히 스마트공장이 지원될 수 있도록 방역물품 패스트트랙(Fast track) 절차를 적용했다. 스마트공장 전용대출 프로그램 등을 통해 저금리로 대출을 지원하는 등 적극 행정을 펼쳤다.

중기부는 이번 풍림 이외에도 백신 주사기 생산업체들에 대해 상생형 스마트공장 보급을 추가로 추진할 계획이다. 현재 ㈜한국백신과 ㈜성심메티칼 등 6~7개 주사기 업체가 상생형 스마트공장 도입 의향을 검토중에 있다.

박 장관은 “중기부는 지난해부터 식약처와 함께 제약·의료기기분야 업종특화 스마트공장 보급을 추진하고 있다”며 “올해에도 K-방역 관련 업체를 중심으로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