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682890 0292021012265682890 06 0602001 6.2.4-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11294060000 popular

박지윤 “제주도 이사 이유? 남편 ♥최동석 건강 문제+힐링..교통사고까지”(‘욕망티비’)[종합]

글자크기
OSEN

[OSEN=강서정 기자] 방송인 박지윤이 제주도로 이사간 이유를 밝혔다.

박지윤은 지난 21일 유튜브 개인 채널 ‘박지윤의 욕망티비’에 ‘새해 공약! 햄버거 먹방 그리고 소소한 Q&A’라는 동영상을 게재했다.

박지윤은 제주도로 왜 이사를 갔냐는 질문에 “가장 많은 질문이 제주도로 왜 이사를 갔냐였다. 사실 내가 제주도를 좋아하고 자주 가고 하는 건 SNS나 유튜브를 보셨던 분들은 잘 아실 거다. 그러다 보니까 제주도가 제2의 고향 같은 느낌이 있었다. 그러다가 올 여름에 힐링이 필요하고 우리 가족에게 편안하게 내려놓을 곳이 필요하겠다라는 생각이 들었다. 고민이 많고 속 시끄러울 때는 환경을 바꿔보면 어떨까 생각이 들지 않나”고 했다.

OSEN

이어 “마침 남편이 어떤 건강상의 문제도 있고 해서 1년 동안 남편이 휴직을 하고 제주도를 가면 어떨까 생각했다”며 “내가 뭐든지 결정은 굉장히 빠른 편이다. 그래서 제주도로 가게 됐다. 그 이후에 마침 교통사고도 나고 아 이렇게 내려와서 쉬게 되길 너무 잘됐다라는 생각이 들었다. 결과적으로 저희 가족이 지금 모두 편온하게 힐링을 하면서 매일매일을 풍요롭게 잘 채워가고 있다”고 밝혔다.

박지윤은 서울과 제주도를 오가며 일을 소화하고 있다고. 그는 “일을 하는 건 나는 똑같다. 집중적으로 서울에 며칠 와서 하고 그 외 가능한 가족과 함께 보낸다는 것만 달라졌지 개인적으로 또 선택과 집중 일과 가정사이의 밸런스가 확실하게 구분이 되서 선을 그어서 놀고 일할 때는 일만 열심히 할 수 있어서 더 좋은 것 같다. 언제까지 제주도에서 살게될지 모르겠지만 있는 동안 기회가 된다면 또 요즘은 상황이 허락치 않지만 제주도에 맛집을 알려달라”고 했다.

OSEN

또한 다이어트 질문에 “잘 먹음에도 불구하고 조금 관리가 잘 된다 뿐이지 좋은 몸매는 아니라는 건 다들 알 거다. 이제 먹는 양을 보면 저렇게 먹는데 먹는 거에 비해 안쪄보인다고 하는데 나도 나이가 있어서 먹는 만큼 찐다”며 “비결은 공복시간을 길게 가지고 중요한 스케줄이 생기면 일주일 혹은 4일 정도 단기 식단을 바짝 한다. 풀어졌다가 다시 바짝하고 그런 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이가 있어서 평소 유지하는 몸무게가 점점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고 전했다.

박지윤은 방송인이 된 걸 후회하냐는 질문에 대해 “나는 방송을 너무 좋아한다. 내가 방송인이 된 이유는 진행자가 나오는 프로그램을 보는 걸 굉장히 좋아했다. 그러다 보니까 흥미가 자연스럽게 갔고 모든 방송 장르를 사실 좋아하는 편이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 작업을 즐기기 때문에 후회한 적은 없지만 때로는 방송인이기 때문에 개인적으로 마음에 상처를 받거나 그것 때문에 가족들이 먹지 않아도 될 욕을 먹을 때 ‘이렇게 살아야 하는 건가'라는 생각이 들 때가 있다. 방송은 천직이라고 생각한다”고 털어놓았다. /kangsj@osen.co.kr

[사진] 유튜브 영상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