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683704 1192021012265683704 04 0401001 6.2.4-RELEASE 119 연합뉴스TV 65479677 true true false false 1611295711000

겉으론 "트럼프 탄핵 신속처리"…美민주당 속내는 복잡

글자크기
겉으론 "트럼프 탄핵 신속처리"…美민주당 속내는 복잡

[앵커]

민주당은 겉으론 트럼프 전 대통령의 탄핵안을 빨리 처리해야 한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지만 속내는 복잡합니다.

이런 가운데 공화당 측이 상원 탄핵 심리를 다음달 시작해야 한다고 나섰습니다.

이봉석 기자입니다.

[기자]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에 대한 탄핵소추안은 현지시간 13일 하원을 통과해 상원 송부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상원으로 넘어가면 심리와 표결을 통해 탄핵 여부가 최종 결정되는데, 민주당은 탄핵 절차 진행을 서두르고 있습니다.

모호한 탄핵 관련 헌법 규정 속에 이미 퇴임한 대통령을 탄핵하는 게 헌법에 합치하는지에 대해 전문가들은 회의적이지만, 민주당은 조 바이든 행정부의 트럼프 유산 지우기와 발맞춰 강행 의사를 굽히지 않고 있는 겁니다.

키를 쥔 민주당 소속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은 조만간 송부가 이뤄질 거라고 밝혔습니다.

<낸시 펠로시 / 미 하원의장> "의사당에서 내란을 선동한 전 대통령에 대한 상원의 탄핵 심리 준비가 언제 될 것인지에 대해 하원 소추위원들과 상의할 것입니다."

하원 민주당이 바이든 취임 이틀 만인 22일 탄핵안을 상원에 보내는 방안을 논의 중이라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탄핵에 긍정적인 입장을 보여 한 표가 아쉬운 민주당 입장에서 반가운 공화당 실세 미치 맥코넬 상원 원내대표는 다음달 심리를 시작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트럼프 전 대통령 법률팀에게 준비할 시간이 필요하다는 이유에섭니다.

민주당 입장에서도 신속 처리에 고민이 많은 게 사실입니다.

막 취임한 바이든 대통령의 국정 어젠다에 쏠려야 할 국민의 관심이 탄핵 이슈로 분산될 가능성이 큰데다, 상원이 탄핵 심리를 개시하면 바이든 대통령의 장관 지명자들에 대한 상원 인준에 병목 현상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민주·공화 양당이 일정을 놓고 논의 중이어서 어떤 결말이 나올지 주목됩니다.

연합뉴스 이봉석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