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683837 0242021012265683837 02 0201001 6.2.4-RELEASE 24 이데일리 58359492 false true false false 1611295979000

경기도 전체 버스 운수종사자 중 7명 코로나19 확진

글자크기

道, 6~17일 2만6천여명 전수검사

[의정부=이데일리 정재훈 기자] 경기도 내 모든 버스의 운수종사자에 대한 코로나19 검사 결과 7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22일 경기도에 따르면 6일부터 17일까지 도내 시내·시외·마을버스 운수 종사자 2만6457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전수검사를 실시한 결과 0.026%인 7명이 확진판정을 받았으며 이는 최근 20일간 사이 도내 72곳 임시 선별 진료소의 진담검사 확진율인 1.05% 보다 낮은 수치다.

이데일리

방역당국 관계자들이 버스 내부를 소독하고 있다.(사진=경기도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역학조사를 통해 해당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인원에 대한 검사도 함께 시행했으며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다.

도는 확진 운수 종사자가 발생한 버스업체는 방역지침에 따라 차량은 물론 영업소, 식당, 기숙사 등 부대시설을 즉시 소독하는 동시에 대체 운수 종사자를 즉각 투입해 운행 차질을 최소화했다.

이번 전수 검사 외에도 도는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버스이용 환경을 만들기 위해 운수 종사자 방역 마스크 지원, 차량용 소독제 지원, 승객용 손소독제 비치 등의 방역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또 에어콘 등 차내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공조기에 방역필터를 설치하는 사업도 지원하고 도의회 및 시·군과 협력해 방역물품 및 차량 시설개선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박태환 교통국장은 “안심하고 탈 수 있는 경기버스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