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694903 0182021012365694903 04 0401001 6.2.4-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false false false 1611375507000

골프 즐기던 50대 호주남성, 나무 아래 공찾다가 그만…

글자크기
호주에서 골프를 치던 한 50대 남성이 나무에 깔려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22일 호주 일간 디오스트레일리안에 따르면 전날 뉴사우스웨일스주의 한 골프장에서 골프를 치던 크레이그 베리 씨는 나무 아래에서 골프공을 찾다가 쓰러지는 나무를 피하지 못하고 그대로 깔렸다.

함께 골프를 치던 동료들의 신고로 응급 구조대원이 출동해 급히 심폐소생술을 시도했으나, 베리 씨는 두부에 심각한 손상을 입고 끝내 심정지로 현장에서 숨을 거뒀다.

베리 씨는 인근 지역에서 신망이 높은 사업가로 알려졌다.

해당 골프장은 성명을 내고 "유가족과 현장에 있던 회원과 직원들에게 진심으로 위로와 조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신미진 매경닷컴 기자 mjshin@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