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697370 0092021012365697370 01 0101001 6.2.4-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1396956000

동해서 시험 항해하던 해군 잠수함 고장…예인선 동원

글자크기

시험 후 복귀 중 원인 미상 추진계통 이상

뉴시스

【거제=뉴시스】김진아 기자 = 8일 경남 거제시 대우조선해양에서 214급 잠수함(KSS-Ⅱ) 8번함 ‘이범석함’ 진수식이 거행되고 있다. 2016.11.08. bluesoda@newsis.com


[서울=뉴시스] 박대로 기자 = 정기 수리 과정에서 시험 항해를 하던 해군 잠수함이 동해상에서 기능 이상을 일으켰다. 이에 해군은 잠수함을 정지시키고 예인선을 동원해 군항으로 이동시켰다.

해군은 23일 오후 "22일 정기 수리 중이던 잠수함이 포항 동방 해상에서 시운전 종료 후 수상 항해로 기지로 이동하던 중 원인 미상의 추진계통 이상 경보가 발견됐다"고 밝혔다.

해군은 이어 "장비 손상 방지를 위해 정지 후 예인선 지원하에 기지로 입항했다"고 설명했다.

해당 잠수함은 2019년 6월부터 수리를 받아왔고 오는 5월까지 수리 일정이 잡혀있었다고 해군은 설명했다.

잠수함 스스로 항해해 복귀할 수 있는 상태였지만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 예인했다고 해군은 밝혔다. 해군은 "인원과 타 장비는 이상이 없다"고 덧붙였다.

고장을 일으킨 잠수함은 손원일급 잠수함으로 알려졌다. 이 기종은 수중배수량 1800t급으로 길이 65.3m, 폭 6.3m, 최고 속력은 20노트(시속 37㎞)다. 승조원 40여명을 태우고 연료 재충전 없이 미국 하와이를 왕복 항해할 수 있다.

공기가 없어도 축전지를 충전할 수 있는 '공기불요추진체계(AIP· Air Independent Propulsion)'가 갖춰져 수면으로 떠오르지 않고 2주 동안 수중작전을 전개할 수 있다.

손원일급 잠수함은 국산 잠대지 순항미사일 '해성'을 장착해 적 핵심시설을 정밀 타격할 수 있다. 또 수중에서 300개 표적을 동시에 처리할 수 있는 능력을 갖췄다.

이 잠수함은 중어뢰·기뢰 등으로 무장해 대함·대공·대잠전은 물론 공격기뢰 부설 임무까지 수행할 수 있다. 항해용 레이더·잠망경·소나 등 탐지센서와 적 어뢰를 회피할 수 있는 기만체계 등이 탑재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daero@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