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708026 0202021012465708026 06 0601001 6.2.4-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11482035000 popular

GS홈쇼핑 “김새롬 ‘그알’ 발언 사과, 쇼미 잠정 중단”(전문)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방송인 김새롬. 사진|스타투데이DB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김호성 GS홈쇼핑 대표이사가 방송인 김새롬이 ‘그것이 알고 싶다’에 대해 "중요하지 않다"고 발언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김호성 대표는 24일 "1월 23일 밤 '쇼미더트렌드' 방송과 관련하여 사과드린다. 23일밤 방송 중 출연자의 적절치 못한 발언으로 고객님과 시청자 여러분들께 실망스러움을 드렸다. GS홈쇼핑은 이 상황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고 공식입장을 냈다.

이어 김호성 대표는 "고객님과 공감하고 함께하는 방송으로 거듭나기 위해 해당 프로그램의 잠정중단을 결정하고 제작시스템 등 전 과정을 점검하여 이런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하겠다"며 "다시 한번 고객님들과 시청자 여러분들께 머리숙여 사과 드린다"고 사과했다.

앞서 김새롬은 23일 '그알'과 동시간대에 GS홈쇼핑 채널에 출연했다. 해당 방송에서 김새롬은 "'그것이 알고 싶다' 끝났나?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다"라는 발언을 하며 적절치 못한 표현을 했다는 지적에 휩싸였다.

이후 김새롬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방금 전 마친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하여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긴다"라며 "오늘의 주제가 저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고 또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제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다"라고 사과했다.

그러면서 "여러분이 올려주시는 댓글을 읽으면서도 많은 것을 통감하고 있다. 질타와 댓글들 하나하나 되새기며 오늘 저의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다"고 덧붙였다.

23일 방송된 '그것이 알고 싶다'는 지난 2일 사회적으로 큰 반향을 일으킨 ‘정인이는 왜 죽었나? - 271일간의 가해자 그리고 방관자’에 이어지는 후속편인 ‘정인아 미안해, 그리고 우리의 분노가 가야 할 길’을 방송했다.

<다음은 GS홈쇼핑 공식 입장문 전문>

1월 23일 밤 '쇼미더트렌드' 방송과 관련하여 사과드립니다.

23일밤 방송 중 출연자의 적절치 못한 발언으로 고객님과 시청자 여러분들께 실망스러움을 드렸습니다.

GS홈쇼핑은 이 상황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고객님과 공감하고 함께하는 방송으로 거듭나기 위해 해당 프로그램의 잠정중단을 결정하고 제작시스템 등 전 과정을 점검하여 이런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고객님들과 시청자 여러분들께 머리숙여 사과 드립니다.

GS홈쇼핑 대표이사 김호성

shinye@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