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727417 0242021012565727417 03 0306001 6.2.4-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11554818000

전세형 주택 1만4843가구 청약 경쟁률 3.4:1

글자크기
[이데일리 황현규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작년 12월 공고한 전세형 공공임대주택 총 1만4843가구에 대한 청약접수 결과, 전국 평균 3.4: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다.

전세형 공공임대주택은 지난해 11월 발표된 정부의 ‘서민·중산층 주거안정 지원방안’의 일환으로 기존 공공임대 공실을 활용해 전세와 유사하게 공급하는 임대주택이다.

이데일리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LH는 지난 18~20일 3일간 건설형 1만2337가구, 매입형 2506가구 등 전국 1만4843가구의 전세형 주택에 대해 권역별 입주자를 모집, 총 5만235명이 신청해 전국 평균 3.4대1의 경쟁률로 청약을 마감했다.

수도권의 경우 건설형은 총 3949가구 모집에 경쟁률 4.3대 1을 기록했다. 매입임대형은 총 1058가구 모집에 11.8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전세형 주택의 임대조건은 시중 전세 시세의 70~80% 이하이고 보증금 비중이 기본 임대조건의 최대 80%다.

향후 일정은 오는 3월 5일 당첨자 발표, 3월 17~19일 계약 예정으로 계약체결 후 입주지정기간 내 잔금 납부 완료시 즉시 입주가능하다. 생계·의료 수급자를 대상으로 한 매입임대 전세형 주택 1순위의 경우 오는 2월 18일 당첨자 발표, 2월 26일 이후 계약체결 및 순차 입주 예정이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