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793059 0232021012765793059 08 0801001 6.2.4-RELEASE 23 아시아경제 49138324 false true false false 1611744077000

LG전자, 퀄컴과 5G 커넥티드카 기술 개발에 맞손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MS홈페이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미국 퀄컴은 LG전자, 타이어업체 콘티넨탈 등과 차세대 커넥티드 차량용 5G 기술 개발에 돌입한다고 27일 밝혔다.


퀄컴은 2000년대 초반 자동차 사업에 진출해 2013년부터 현재까지 다수 자동차 제조사들에 4G LTE 플랫폼을 공급해왔다. 자율차 시대의 본격적 개막에 따라 5G 플랫폼 공급에 나서는 것이다.


5G 플랫폼은 자동차와 인근 기지국을 연결하는 역할을 한다. 통신을 활용하면 내비게이션, 게임, 실시간 방송 시청, 긴급 통화 등이 가능하다. 또 5G는 초고속·초저지연 장점을 갖춰 5G 플랫폼은 자율주행차가 본격 확산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LG전자는 국내 전자기업 가운데 퀄컴과 오랫동안 우호적인 협업 관계를 이어왔다. 2004년에 퀄컴과 텔레매틱스 기술을 개발했고, 2017년에는 자율주행차 부품 시장 선점을 위해 차세대 커넥티드카 솔루션을 공동 개발하는 협약을 맺었다.


2019년에는 LG전자가 독자 개발한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플랫폼 '웹OS 오토(webOS Auto)의 연구 개발과 생태계 확대를 위한 사업 협력을 맺은 바 있다.


박종선 LG전자 상무는 "LG와 퀄컴은 모바일 혁신 리더로 5G 자동차 플랫폼 분야에 특히 중점을 두고 자동차 산업에서 축적한 연구개발 경험을 적용하고 있다"며 "퀄컴과 오랜 기간 맺은 협력을 바탕으로 완전한 5G 커넥티드카 플랫폼을 구축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