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5805103 0372021012865805103 02 0201001 6.2.4-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11798537000

서울 전역 한파·대설주의보 발효…2시간 가량 짧고 강한 눈 왔다

글자크기

서울 전역 대설주의보 9시 기해 발효

“오전 중 2시간 이내의 짧고 강한 눈” 예보

서해 북부서 남하 저기압 동반 구름대 영향

강원 철원 등도 대설주의보 추가 발효

헤럴드경제

서울과 경기 북부에 대설주의보가 내려진 28일 서울 광화문 네거리 인근에서 시민들이 눈을 맞으며 걸어가고 있다.[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김지헌 기자] 28일 오전 서울 전역에 대설주의보와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다. 서해 북쪽 해상에서 남쪽으로 내려오는 저기압 영향으로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에 오전 중 2시간 이내의 짧고 강한 눈이 집중됐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9시를 기해 서울 전역에 한파주의보를 발효한다고 밝혔다. 한파주의보는 아침 최저기온이 이틀 이상 영하 12도를 밑돌거나 급격히 기온이 떨어져 큰 피해가 예상될 때 내려진다. 29일 서울의 최저기온은 영하 12도로, 이날(영하 0.6도)에 비해 12도가량 낮겠다. 체감온도는 영하 22도로 전망됐다.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은 대설주의보도 발효됐다. 이날 오전 9시를 기해 서울 전역과 경기도 동두천시·연천군·포천시·가평군·양주시·의정부시·구리시·남양주시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됐다. 경기 김포시·고양시·파주시와 인천 강화군은 오전 8시30분부터, 강원 철원군·화천군·홍천군평지·춘천시는 각각 오전 9시30분과 10시30분을 기해 대설주의보가 발효됐다. 대설주의보는 24시간 동안 눈이 5㎝ 이상 쌓일 것으로 예측될 때 내려진다.

이날 오전 10시 현재 기준 적설량은 ▷서울 0.7㎝ ▷김포공항 1.6㎝ ▷강화 3㎝ ▷파주 4.9㎝ ▷인천 2.3㎝ ▷외촌(철원) 1.3㎝ ▷능곡(고양) 3.2㎝였다.

전국이 구름 많은 날씨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서해 북부 해상에서 남쪽으로 내려오는 저기압에 동반된 구름대 영향으로 경기 도서 지역에는 비가 내리는 반면, 김포·강화·영종도 등에는 눈이 쌓이겠다. 이 구름대는 현재 시속 50㎞ 속도로 동쪽으로 이동하고 있어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도 진눈깨비가 날리겠고 강수 지역은 경기 동부, 강원 영서와 충청권으로 확대되겠다.

다만 구름대의 동서폭이 90~100㎞로 짧아 강수 지속 시간은 길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대기 하층과 지상 기온 간 변화가 있기 때문에, 동일 시군 내에서도 진눈깨비가 내리는 지역이 있는 반면, 어떤 곳은 눈이 내릴 것으로 보인다”며 “눈 또는 진눈깨비가 그친 후 차가운 공기가 남쪽으로 내려오면서, 바람도 급격하게 강해져 강풍특보가 발표되는 곳이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헤럴드경제

28일 오전 10시 기상청. 특보 관련 이미지.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오전 5시 기준 예상 적설량은 서울 2~7㎝로 경기 동부와 동해안을 제외한 강원도, 경북북동산지, 남해안을 제외한 전라권 , 제주도산지, 충북, 울릉도·독도에서 3~10㎝ 눈이나 5㎜ 내외로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전라동부내륙과 제주도 산지에는 15㎝ 이상 눈이 내리는 곳도 있겠다.

인천과 경기 서부, 경북권 내륙(북동 산지 제외), 경남 서부, 전남 남해안, 충남권, 산지를 제외한 제주도(산지 제외)와 서해5도는 1~5㎝ 눈이 오거나 5㎜ 미만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강원 동해안과 경북 북부 동해안에는 눈 1㎝ 안팎이나 5㎜미만의 비가 오겠다.

전국 주요 지역의 기온은 오전 10시 현재 ▷서울 0.5도 ▷인천 0.1도 ▷수원 영하 0.6도 ▷춘천 영하 1.5도 ▷강릉 6.5도 ▷청주 1.9도 ▷대전 3.3도 ▷전주 4.3도 ▷광주 3.9도 ▷제주 8.9도 ▷대구 4.5도 ▷부산 7.7도 ▷울산 5.7도 등이었다.

낮 최고기온은 0~11도로 예보됐다. 서울의 최고기온은 2도로 전망됐다.

이날 낮 12시를 기해 제주도에는 강풍주의보가 발효된다. 강풍주의보는 육상에서 풍속이 초속 14m 이상이거나 순간풍속이 초속 20m 이상 예상될 때 발표된다. 같은 시각 제주도 앞바다와 남해서부서쪽먼바다, 제주도남쪽먼바다 모두 풍랑주의보가 발효된다. 풍랑주의보는 해상에서 풍속 초속 14m 이상, 바람이 3시간 이상 지속되거나 파고가 3m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될 때 발표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와 남해 앞바다에서 0.5∼3.0m, 서해 앞바다에서 1.0∼4.0m로 일겠다. 먼 바다의 파고는 동해와 남해 1.0∼6.0m, 서해 1.5∼6.0m로 예상된다. 서해상과 남해상, 제주도 전 해상(제주도 남쪽 먼바다 오는 30일 새벽까지)은 29일까지, 동해상은 오는 31일까지 물결이 매우 높게 일면서, 풍랑특보가 길게 이어지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다만 수도권·충청권·호남권·제주권은 오후에 일시적으로 미세먼지 농도가 짙을 것으로 보인다.

raw@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