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28370 0292021022666428370 06 0602001 6.2.6-RELEASE 29 OSEN 66315326 false true true false 1614289740000 popular

"(여자)아이들 수진, 오히려 은따 당했다"…서신애 '학폭' 논란 새 국면 맞나 [전문]

글자크기
OSEN

(여자)아이들 수진(왼쪽)과 배우 서신애. OSEN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장우영 기자] 걸그룹 (여자)아이들 멤버 수진과 배우 서신애 학교 폭력(학폭) 논란과 관련해 새로운 주장이 등장했다.

2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여자)아이들 수진과 서양(서신애)의 이야기’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먼저 “제가 보고 들었던 서신애의 사실만 전달하겠다”면서 이번 학교 폭력 논란과 관련한 주장들에 대해 이야기를 시작했다.

글쓴이는 수진이 무리와 함께 서신애의 서랍에 담배를 넣어놨다는 주장에 대해 “그 분 주장이 확실하다면 무리가 한 것이 맞겠지만 수진이는 아니다. 아이들과 친하게 지내가 중2 때 멀어지면서 수진이가 그 무리에서 은따(은밀히 따돌림)를 당했다. 서신애가 전학온 것은 중2 때다”고 말했다.

이어 “수진과 그 무리가 멀어진 것은 중학교 2학년 1학기다. 그 후 저랑 같은 반(2학년 5반)이여서 친해지게 됐고, 수진과 같이 다니는 것을 알게 된 김XX라는 친구가 제가 ‘너 왜 쟤랑 다녀? 같이 놀지 마’라고 이야기한 것을 똑똑히 기억한다”고 덧붙였다. 수진과 어울리지 말라는 무리와 선배들이 있었지만 수진의 옆에 있어주며 친구가 됐다는 것.

글쓴이는 수진이 서신애가 등교하는 길에 뒤에서 욕설을 하고 친구들과 이간질로 말다툼하게 만들었다는 주장에는 “이것 또한 수진이 아니며 그 무리가 한 짓이라 말하고 싶다. 제가 2년간 옆에 있었더 떨어져 있던 적이 없었다. 화장실도 같이 가고 종일 붙어있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글쓴이는 졸업식 부모님 편지 행방에 대해서는 “수진이와 서신애는 반 층이 다르다. 졸업식도 각 반 층에서 했다. 편지 행방에 대해서는 당사자도 모르고 다 모른다. 수진이가 졸업식 때도 같은 반인 나와 함께 있었다”고 주장했다.

글쓴이는 “나는 그 무리랑 친한 적도 같이 다닌 적도 없다. 피해자들의 대한 반박이 아니라 수진이 서신애에게 그런 행동을 한 적이 없다는 것을 말하고 싶다. 이 글이 내가 알고 있는 최대한을 쓴 것이다”고 말했다.

OSEN

[OSEN=이동해 기자]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KBS 신관 공개홀에서 열리는 KBS2 '뮤직뱅크' 리허설에 그룹 아이들 수진이 참석하고 있다. / eastsea@osen.co.kr


한편,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수진의 학교 폭력 의혹과 관련해 “작성자가 주장하는 바와 같은 학교 폭력 등의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며 “온라인상에서 확산되고 있는 (여자)아이들 수진 관련 게시글에 대해 본인 확인 결과, 댓글 작성자는 수진의 중학교 재학시절 동창생의 언니로, 수진과 동창생이 통화로 다투는것을 옆에서 들은 작성자가 수진과 통화를 이어나가며 서로 다툰 사실은 있다”고 밝혔다.

수진 또한 “단 한번도 그 친구에게 폭행을 가한적이 없다. 저는 단 한번도 오토바이를 탄 적 없다. 저는 왕따를 주도하는 단체문자를 보낸적이 없다. 저는 교복을 뺏은적도 물건을 훔친적도 없다”며 “서신애 배우님과는 학창시절 대화를 나눠본적도 없다. 이분께도 이일로 피해가 간 거 같아 죄송하다”고 설명했다.

이하 글쓴이 전문

안녕하세요.

저의 친한 친구들이 혹시라도 댓글로 제가 욕 먹는게 걱정되어 가만히 있으면 좋겠다고 알아서 해결되게 기다리라 했지만 도저히 그럴 수가 없어서 한참을 고민하다가 글을 씁니다.

피해자와 서x진의 중립입장이면서 '이런 글을 왜쓰냐 니가 그러고도 둘 다의 친구라고 할 수 있냐" 라고 할 수 있지만 피해자의 얘기는 아닙니다. 제가 보고 들었던 서x애의 사실만 전달하겠습니다.

일단 한 댓글의 친구 이야기 "수진이가 담배를 서x애 서랍에 넣어두고 같이 했다"라는 주장

수진이랑 무리애들이 했다? 그 분의 주장이 확실하다면 무리가 한 것이 맞겠지만 수진이는 아닙니다. 김x빈과 김x주 강x빈 등등의 아이들과 친하게 지내다가 중2때 멀어지면서 수진이가 그 무리에게 은따를 당했습니다. 서x애가 전학온 것은 중2때입니다.

수진이가 그 무리에서 멀어졌을 때가 2학년1학기입니다. 그 후에 저랑 같은반(2-5)이여서 친해지게 되었고 수진이랑 같이 다니는 것을 알게되니 김x빈이라는 친구가 제게 와서 이런 말을 한 것을 똑똑히 기억합니다.

"너 왜 쟤랑 다녀? 같이 놀지마 " 라고 저에게 말했습니다. 수진이가 그 무리에서 떨궈졌으니 저보고도 다니지 말란 말이였죠..

그런데도 같이 다녔더니 저를 힐끔힐끔 쳐다보기까지 했습니다. 그러고도 그 무리의 선배들 힘에 자기들이 뭐라도 되는 듯이 수진이를 쳐다보고 놀지 말라 그랬습니다. 그때부터 같이 지내고 옆에 있어 주며 친구가 되었습니다. 그 뒤로 저랑 쭉 같은반이여서 저랑 같이 다닌거 중학교때 동창들이면 다 알겁니다.

수진이 등교하는 길에 뒤에서 욕설을 하고 친구들과 이간질로 말다툼하게 만들었다는 주장

이것 또한 수진이가 아니며 그 무리가 한짓이라고 말하고 싶네요. 제가 2년간 옆에 있었고 진짜로 떨어져 있던적이 없었어요. 정말 화장실도 같이 가고 하루종일 붙어있었어요.

서x애의 대한 동창글 중 수진이가 한 것처럼 되는 것 같아 하나 더 말하겠습니다. 없는 소문을 만들어서 다른 친구와 말다툼까지 하게 만들었다는 건 김x주라고 이 글쓴분이 말씀하셨네요. 이때도 수진이는 그 무리가 아닌 저랑 다닐때입니다.

그것 말고도 졸업식때 서x애 어머님이 쓰신 편지 얘기도 말하겠습니다. 수진이랑 서x애는 반 층이 서로 달라 수진이는 3-2반으로 2층, 서x애는 3-5반으로 3층이었습니다. 졸업식도 서로의 층에서 했습니다.

또한 "편지행방은 알거 아니냐" 라는 말을 한 사람이 있습니다. 그건 제가 한게 아니니 저도 모르죠.. 당사자도 모르고 다 모릅니다. 수진이가 졸업식 때도 같은반인 저랑 내내 있었습니다. 그 행방은 저도 수진이도 한 적도 없으니 모릅니다.

저는 그 무리랑 친한적도 같이 다닌적도 없습니다. 다시 한번 말하자면 제가 글을 쓴 이유는 피해자들의 대한 반박이 아니라 수진이가 서x애에게 그런 행동을 한 적이 없다는 것을 말하고 싶었습니다. 서x애 전학왔을 때 저랑 지냈으니 그 무리에서 방관을 한 적도 무리에서 그런 행동을 한 것을 보며 낄낄대며 웃은 적도 없는 것이 사실입니다. 이 글에서는 제가 알고 있는 한에서 허위와 과장에 대한 반박을 한 것이고 피해자 증언들에 대한 것을 저에게 질문하셔도 저는 대답을 할 수 없습니다. 이 글이 제가 알고 있는 최대한을 쓴 것입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elnino8919@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