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42621 0772021022666442621 06 0601001 6.2.6-HOTFIX 77 텐아시아 66315326 false true false false 1614318287000 popular

스트레이 키즈 현진, 학폭 피해자 만나 사과 "깊이 반성" [전문]

글자크기
스트레이 키즈 현진, 학폭 의혹 사과
"잘못된 언행 변명의 여지 없다"


[텐아시아=김수영 기자]
텐아시아

스트레이 키즈 현진 /사진=텐아시아DB



그룹 스트레이 키즈 현진이 학교 폭력 피해자와 팬들에게 사과했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26일 "좋지 않은 소식으로 많은 분들을 불편하게 해드려 죄송하다"며 "조심스러운 사안인만큼 명백한 사실 관계를 토대로 입장을 발표하기 위해 다양한 루트를 통해 조사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시간이 다소 소요되어 입장 발표가 늦어졌다"며 스트레이 키즈 현진의 학교 폭력 의혹에 대해 입장을 전했다.

JYP는 "문제가 제기된 시점 해당 멤버가 재학했던 학교의 동급생, 선생님, 주변인을 대상으로 당시 상황을 청취했고, 게시글을 작성한 게시자분들의 허락 하에 직접 만나 의견을 청취했다. 다양한 분들로부터 청취한 내용과 취합한 정보를 종합해 본 결과, 당시 상황에 대한 기억이 첨예하게 달라 게시글에 나와 있는 모든 내용의 사실 관계를 명백하게 입증하는 데에는 어려움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러나 과거 현진의 미성숙하고 부적절한 언행으로 상처 입고 피해를 받으실 분들이 계시고 현진 역시 해당 부분에 대해서 깊게 후회하고 반성했기에 게시자분들을 직접 만나 진정으로 사과했다. 현진과의 오해를 풀고 진심 어린 사과를 받아주시고, 앞날을 응원해 주셔서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혹여 연락이 닿지 못했지만 현진의 과거 언행으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적이 있으셨던 분들께도 이 자리를 빌려 사과의 말씀 전해드린다"고 거듭 사과했다.

텐아시아

스트레이키즈 현진 자필 사과문 /사진=공식 팬카페



현진 또한 자필 사과문을 공개하며 직접 고개를 숙였다. 그는 "학창시절 저의 잘못된 언행으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지금보다 더 부족했던 시절 제가 했던 행동을 돌아보니 부끄럽고 변명의 여지가 없다. 남을 배려하는 방법을 몰랐던 저의 말과 행동들이 다른 사람들에게 상처를 주었다는 것을 깨달니다. 너무 늦었지만 깊이 반성하겠다"고 적었다.

이어 "의도했든 의도하지 않았든 상관없이 누군가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들을 드렸던 것은 절대로 용서받을 수 없다고 생각한다. 제가 사과를 하고 사과를 받아주었다고 해서 과거의 제가 남긴 상처가 완전히 사라지지 않는다는 것을 잘 알기에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뒤늦게나마 저로 인해 상처를 받은 분들께 직접 만나 사과를 하고 또 이 글을 통해서 용서를 구하는 말을 전할 수 있게 해주어서 염치없지만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고 했다.

앞서 지난 2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현진의 학교 폭력 가해 의혹을 제기하는 글이 올라왔다. 현진과 같은 반 학생이었다고 밝힌 글 작성자는 현진으로부터 언어폭력과 성희롱 등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 다음은 JYP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JYPE입니다.

먼저 소속 아티스트 스트레이키즈 현진과 관련하여 좋지 않은 소식으로 많은 분들을 불편하게 해드려 죄송합니다.

조심스러운 사안인만큼 명백한 사실 관계를 토대로 입장을 발표하기 위해 다양한 루트를 통해 조사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시간이 다소 소요되어 입장 발표가 늦어진 점 너그러운 양해 부탁드립니다.

당사는 문제가 제기된 시점 해당 멤버가 재학했던 학교의 동급생, 선생님, 주변인을 대상으로 당시 상황을 청취하였고, 게시글을 작성한 게시자분들의 허락 하에 직접 만나 의견을 청취하였습니다.

다양한 분들로부터 청취한 내용과 취합한 정보를 종합해 본 결과, 당시 상황에 대한 기억이 첨예하게 달라 게시글에 나와 있는 모든 내용의 사실 관계를 명백하게 입증하는 데에는 어려움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과거 현진의 미성숙하고 부적절한 언행으로 상처 입고 피해를 받으실 분들이 계시고 현진 역시 해당 부분에 대해서 깊게 후회하고 반성했기에 게시자분들을 직접 만나 진정으로 사과했습니다.

현진과의 오해를 풀고 진심 어린 사과를 받아주시고, 앞날을 응원해 주셔서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혹여 연락이 닿지 못했지만 현진의 과거 언행으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적이 있으셨던 분들께도 이 자리를 빌려 사과의 말씀 전해드립니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최신 이슈 한번에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