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50682 0112021022666450682 02 0203001 6.2.6-RELEASE 11 머니투데이 58659188 false true false false 1614335880000

전인권, 조망권 다툼으로 이웃집에 기왓장 투척?…검찰 송치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오세중 기자]

머니투데이

가수 전인권./사진=김휘선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찰이 조망권 문제로 다투던 이웃집 대문에 기왓장을 던진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전인권(67)씨를 검찰에 송치했다.

26일 뉴시스에 따르면 서울 종로경찰서는 재물손괴 등 혐의를 받는 전씨를 지난 18일 서울중앙지검에 송치했다.

서울 종로구 삼청동에 거주하는 전씨는 지난해 이웃집이 지붕을 약 1m 높이는 공사를 하면서 자신의 조망권이 침해됐다며 이웃과 마찰을 빚었다.

다툼을 이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전씨는 지난해 9월 이웃집 대문에 기왓장을 던진 것으로 조사됐다.

전씨는 이 문제로 경찰에 입건됐고, 지난달 20일 경찰 조사를 받았다.

전씨는 당시 경찰 조사 과정에서 "돌을 던진 것은 맞지만 기왓장은 아니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오세중 기자 danoh@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