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51459 1252021022666451459 02 0201001 6.2.6-RELEASE 125 MBC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340690000

경찰, 이웃집 대문에 '기왓장 투척' 전인권 기소의견 송치

글자크기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시비 끝에 이웃집 대문에 기왓장을 던진 혐의를 받는 가수 전인권 씨를 기소의견으로 지난 18일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습니다.

전 씨는 지난해 9월 서울 종로구 삼청동 자신의 집에서 이웃집을 향해 기왓장을 던져 대문을 파손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당시 전 씨는 옆집이 지붕을 1미터가량 높이는 공사를 해 자신의 조망권이 침해됐다고 주장하며 옆집과 마찰을 빚고 있었습니다.

전 씨는 "돌을 던진 기억은 있지만 기왓장은 아니었다"며 혐의를 일부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 이웃과 전씨는 합의를 하지 않은 상태"라고 말했습니다.

이준희 기자(letswin@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