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59930 0042021022766459930 03 0301001 6.2.6-HOTFIX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14433518000

아파트값 불안한 제자리걸음...봄 이사철 시장 주목

글자크기
[앵커]
정부의 2·4 대책 발표 뒤 전국 아파트값은 일단 지난해와 같은 급등세는 진정됐지만, 일정한 오름폭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특히 서울 강남 등 재건축 단지나 개발 호재가 있는 수도권 곳곳에서는 매수세가 여전해 봄 이사철 부동산 시장 불안 요인은 여전합니다.

신윤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전국에 83만 가구를 공급하기로 한 2·4 대책에 이어 전격적인 신규 공공택지 지정까지!

정부는 시장에 강력한 공급 확대 신호를 보냈고, '역대 최고 상승률'을 갱신하던 집값은 일단 수치상으론 제동이 걸렸습니다.

2월 넷째 주 전국 주간 아파트값 상승률은 0.25%, 서울은 0.08%로 일주일 전 상승 폭이 유지됐습니다.

[이인철 / 참조은경제연구소장 : 2·4대책 이후 물론 계절적 요인도 있습니다. 부동산 심리가 약간 꺾였다는 것은 분명히 정부가 그동안은 규제 위주에서 수요자를 위한 공급확대로 돌아섰다는 것에 대해서는 긍정적인 평가를 하고 있거든요.]

하지만 지역별로 살펴보면 사정이 다릅니다.

서울에서는 서초구와 강남구 등에서 재건축 추진에 대한 기대감으로 상승 폭이 확대됐습니다.

또 인천과 경기도 의왕, 안산 등 개발 호재가 있는 곳을 위주로 여전히 높은 상승세를 보이며 수도권 아파트값 상승률은 소폭 반등했습니다.

제자리걸음을 이어가고 있는 전셋값 역시 불안 요인이 여전한 상황!

당장 다음 달, 수도권 입주 물량이 이번 달보다 66% 줄어드는 등 3월부터 입주 물량이 꾸준히 감소할 거란 전망이 나왔습니다.

여기에 신규택지 발표 등에 따른 청약 대기수요까지 겹치면서 전세 매물 찾기는 더 어려워질 수 있습니다.

[임병철 / 부동산114 수석연구원 : 3기 신도시 등 사전청약 대기수요와 계약갱신청구권 등의 영향으로 전세 매물 부족이 여전한 가운데 단기간에 전세 물량을 늘리기도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이에 따라 봄 이사철을 앞두고 신혼부부 등 전세 수요가 매매로 돌아설 경우 집값도 다시 상승 폭을 키울 수 있어 부동산 시장이 안정세로 접어들지는 더 지켜봐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YTN 신윤정[yjshine@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