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69299 1022021030166469299 05 0506003 6.2.6-HOTFIX 102 인터풋볼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527282000

[EPL 리뷰] 'SON 2도움+베일 멀티골' 토트넘, 번리에 4-0 대승...8위 도약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오종헌 기자 = 토트넘 훗스퍼가 손흥민과 베일의 맹활약에 힘입어 번리를 제압하고 리그 2연패 사슬을 끊었다.

토트넘은 28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에서 번리에 4-0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토트넘은 승점 39점으로 8위로 올라섰다.

[선발 라인업] 토트넘, 휴식 취한 'SON+케인' 선발...베일도 출격

이날 토트넘은 4-2-3-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케인이 최전방에 포진하고 손흥민, 모우라, 베일이 그 뒤를 받쳤다. 은돔벨레, 호이비에르가 중원을 구성했고 레길론, 알더베이럴트, 산체스, 오리에가 4백을 이뤘다. 골문은 요리스가 지켰다.

이에 맞선 번리는 4-4-2 포메이션을 꺼내 들었다. 로드리게스와 비드라가 투톱으로 섰고 맥닐, 코크, 웨스트우드, 브라운힐이 미드필더로 출전했다. 4백은 테일러, 미, 타코우스키, 로튼이 구성했고 골키퍼 장갑은 포프가 꼈다.

[경기 내용] 'SON 2도움+베일 멀티골' 토트넘, 번리에 화력 과시

경기 시작과 동시에 토트넘의 벼락 같은 선제골이 터졌다. 전반 2분 손흥민이 좌측면에서 올린 정교한 크로스를 베일이 침착하게 밀어 넣었다. 다시 한번 토트넘에 기회가 찾아왔다. 전반 10분 손흥민이 내준 패스를 모우라가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토트넘의 추가골이 나왔다. 전반 15분 베일이 환상적인 로빙 패스를 케인에게 보냈고, 이를 받은 케인은 강력한 슈팅으로 골망을 갈랐다. 토트넘이 기회를 잡았다. 전반 25분 손흥민이 측면으로 침투하는 베일에게 공을 내줬다. 하지만 베일의 슈팅은 크로스바를 넘어갔다.

토트넘이 더욱 격차를 벌렸다. 전반 31분 베일이 벌려준 패스를 레길론이 곧바로 크로스를 올렸다. 상대 수비 머리 맞고 흐른 공을 모우라가 잡은 뒤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후반 초반 토트넘이 다시 한번 번리의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10분 손흥민의 환상적인 아웃프런트 패스를 받은 베일이 날카로운 왼발 슈팅으로 득점을 기록했다. 토트넘이 교체 카드를 꺼내 들었다. 후반 21분 모우라를 대신해 알리가 투입됐다.

모처럼 번리의 슈팅이 나왔다. 후반 23분 비드라가 강력한 왼발 중거리 슈팅을 시도했지만 요리스 골키퍼에게 막혔다. 토트넘이 다시 한번 변화를 단행했다. 후반 25분 베일을 불러들이고 라멜라를 출전시켰다. 곧바로 케인이 대포알 중거리 슈팅을 시도했지만 포프 골키퍼가 막아냈다.

번리도 교체를 진행했다. 후반 28분 비드라가 빠지고 우드가 투입됐다. 손흥민의 위협적인 슈팅이 나왔다. 후반 29분 토트넘이 역습을 전개했고 알리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좌측에서 중앙으로 파고 들며 날카로운 슈팅을 시도했지만 포프 골키퍼의 선방에 막히고 말았다.

양 팀 모두 변화를 단행했다. 후반 35분 토트넘은 오리에를 빼고 도허티를 투입했고, 번리는 코크를 대신해 스티븐스를 출전시켰다. 이어 번리는 후반 43분 로드리게스를 불러들이고 리차드슨을 투입했다. 결국 양 팀의 경기는 더 이상의 득점 없이 토트넘의 대승으로 마무리됐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기 결과]

토트넘 훗스퍼(4) : 베일(전반 2분, 후반 10분), 케인(전반 15분), 모우라(전반 31분)

번리(0) : -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