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88903 0772021030266488903 06 0601001 6.2.6-RELEASE 77 텐아시아 66315326 false true true false 1614646627000 related

"'펜트하우스' 하은별 모습 그대로"…최예빈 '학폭' 의혹 [전문]

글자크기
'펜트하우스' 하은별 역 최예빈
극중 학교폭력 가해자로 등장

"최예빈이 괴롭혀" 학폭 폭로글 등장
최예빈 소속사 "사실 무근, 법적 대응"


[텐아시아=김소연 기자]
텐아시아

최예빈/사진=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 스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펜트하우스' 시리즈에서 학교폭력 가해자인 하은별 역으로 출연 중인 배우 최예빈이 실제로 학교폭력을 저질렀다는 폭로글이 증장했다. 하지만 소속사는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이다.

최예빈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는 1일 "최초 글이 게시된 후 해당 내용을 인지하게 되었고, 가장 먼저 배우 본인에게 사실을 확인하였다"며 "확인 결과 확인 결과, 글쓴이가 주장하는 내용은 사실과 다름을 알게 되었고, 배우 본인의 기억만으로 명확히 확인 할 수 없다 판단하여 주변 지인들에게도 확인 하였으나 모두 게시된 글의 내용과 다름을 확인하였다"며 학폭 의혹을 부인하는 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 "해당 일에 대한 내용으로 더이상의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과 의도적으로 악성 루머를 생성 및 공유하는 유포자들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는 앞서 인터넷 커뮤니티 게시판에 '펜트하우스 하은별(최예빈) 학교폭력 피해자 입니다'라는 글에 대한 반박이다. 해당 글에는 중학교 시절 최예빈에게 따림과 언어폭력을 당했다는 내용이 주를 이뤘고, 이를 인증하기 위해 작성자는 졸업앨범, 학생증, 성적증명서 등의 사진도 함께 게재했다.

작성자는 "친구네 집에서 밥 먹으면서 TV를 보는데, 요즘 유행한다는 드라마에서 네(최예빈)이 나왔다"며 "중학교 때 얼굴이랑 조금 다르고, 어두운 장면이라 긴가민가했는데, 극중 상대에게 화내는 모습을 보니 나에게 했던 모습이랑 똑같아 알았다"고 적었다.
텐아시아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러면서 최예빈의 첫 만남부터 왕따를 당하기까지 과정을 공개하며 "친한 친구들까지 소개해줬는데, 내 제일 친했던 친구랑 합심해서 날 왕따시켰다"며 "아직도 날 괴롭힌 이유가 뭔지 하나도 모르겠다"고 주장했다.

작성자는 "(최예빈) 무리가 일진이고, 애들 삥뜯고, 때리고 그런 애들은 아니었어도 학교에서 제일 영향력있는 무리였다"며 "중학교 내내 괴롭혀놓고, 중3때 나에게 문자로 사과했다"고 전했다.

이어 "3년을 괴롭혀놓고, 문자로 미안하다고 하면 마음 속에 있던 상처가 없던 일이 되는 것도 아니지 않냐"며 "어제까지만해도 괴롭히다가 갑자기 웃으면서 착하게 말거니까, 너무 무서웠다"고 덧붙였다.
텐아시아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최예빈이) 광고에 출연하고, 드라마에 나오고 나서 주변에서 연락이 왔다"며 "드라마에 나오는 널 보고 몇날며칠 악몽을 꿨고, 중학교 때 이야기라 시간이 흘러 내가 널 잊고 산다 생각했는데, 네가 나에게 하던 그 표정, 그 말투, 피꼬는 표정을 똑같이 화면에서 보니 너무 스트레스 받고 힘들다"고 토로했다
텐아시아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예빈은 1998년생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 2월 시즌2를 시작한 SBS '펜트하우스'에서 천서진(김소연)의 딸 하은별 역으로 출연하며 관심을 받은 신예다. 하은별은 극중 주석경(한지현)과 함께 배로나(김현수), 유제니(진지희)를 왕따 시키며 괴롭힘을 일삼는 인물. 엄마 천서진에게는 착한 딸을 연기하면서 학교에서는 악행을 저지르는 모습으로 주목받았다.
다음은 최예빈 소속사 입장 글 전문


안녕하세요.

제이와이드컴퍼니입니다.

앞서 배우 최예빈과 관련해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된 점,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시된 배우 최예빈과 관련하여 당사의 입장을 말씀드립니다.

최초 글이 게시된 후 해당 내용을 인지하게 되었고, 가장 먼저 배우 본인 에게 사실을 확인하였습니다. 확인 결과, 글쓴이가 주장하는 내용은 사실과 다름을 알게 되었고, 배우 본인의 기억만으로 명확히 확인 할 수 없다 판단하여 주변 지인들에게도 확인 하였으나 모두 게시된 글의 내용과 다름을 확인하였습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해당 일에 대한 내용으로 더이상의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알려드립니다. 더불어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과 의도적으로 악성 루머를 생성 및 공유하는 유포자들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또한 알려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다음은 학폭 폭로글 전문


펜트하우스 하은별(최예빈) 학교폭력 피해자입니다.

친구네 집에서 밥먹으면서 티비보는데 요즘 유행한다는 드라마에서 니가 나오더라? 중학교때 얼굴이랑 조금 다르고 어두운장면이였어서 긴가민가했는데 말하고 극중상대한테 화내는 모습 보니까 나한테 하던 모습이랑 똑같아서 너인거 알았어.

중학교 1학년 시작하는 날 전학와서 나보고 성격 좋아보인다면서 친구하자고 노스페이스 800 남색패딩입고 다가왔을때 까지만해도 착하고 순진한 친구라고 생각해서
그 동네에 너보다 조금더 일찍 와서 살고 있어서 친구가 있던 나는 너한테 내 친한친구들도 다 소개시켜주고 그랬지?

근데 너 내 제일친한친구랑 같이 합심해서 나 왕따시켰잖아? 나랑 제일친했던 친구는 걔 초등학교때 왕따당할뻔한걸 내가 같이 왕따당하면서까지 친한 친구로 지냈는데, 니가 무슨말을 어떻게 했길래 바로 다음날 없는 사람인것처럼 나 무시해버리던데?

아직도 그렇게 날 괴롭힌 이유가 뭔지 하나도 모르겠어. 내가 뭘 그렇게 너한테 잘못했길래?

너랑 같은반인적 한번도 없어서 최대한 피해다니고 복도로 안나갔는데 복도에 있는 정수기로 물 뜨러가는 걸어가는 내내 내 귀에다가 죽으라고 "시*년아 학교 왜나오냐"고 욕했잖아. 그래서 나 이어폰 끼고다니고 헤드셋 끼고 다녔는데 기억은 할까? 니가?

니네 무리중에서 제일 날 상처받게한건 내가 제일 친했던 친구였는데 제일 괴롭히고 힘들게했던건 너야.

니네 무리가 일진이고 애들 삥뜯고 때리고 그런 애들은 아니였어도 학교에서 제일 영향력있는 무리였잖아. 그렇게 중학교 내내 괴롭혀놓고 중3때 나한테 문자로 사과했잖아. 그것도 니가 원해서도 아니고 남 때문에 억지로. 니가 생각해도 3년 괴롭혀놓고 문자로 미안하다고 하면 마음 속에 있던 상처가 없던일 되는것도 아니고.

어제까지만해도 나한테 욕하고 지나가면 일부러 쳐다보고 카카오스토리에 태그해서 댓글로 욕하던 애가 갑자기 문자로 사과해놓고 다음날에 너 학교와서 내 팔짱끼면서 끝나고 애들이랑 독서실 가자고했잖아. 그때 졸업 얼마 안남아서 난 최대한 너랑 거리두고싶었어. 어제까지만해도 괴롭히다 갑자기 웃으면서 착하게 말거니까 너무 무서워서.

너, 니 주변사람한테 엄청 착하고 순진무구하게 잘한다는거 나도 니 친구여봤어서 알아. 근데 이유없이 갑자기 돌변해서 괴롭히니까 난 20대 중반이 되서도 이유를 모르겠다.

내 학창시절 최악은 중학교때고, 이미 지난건 변함이없고. 사회생활하면서 무리에 어울리지못하는 사람들은 이유가 있을거라고도 잠시 생각해봤는데. 곰곰히 생각해봐도 그때 작은 언쟁하나 없었는데 왜 그랬을까? 넌

너 라면광고 찍을 때 중학교 동창몇 명이 연락오더라? 걔 광고 찍은거 봤냐고.너 괜찮냐고. 내가 너 광고찍는곳 가서 난리칠수있는것도 아니고 각자 사회생활하고 알아서 잘살겠지, 했지

너 드라마나오고 나서도 연락오더라? 그래서 내가 이미 봐버렸다고 답장했어. 알고있다고.

다 컸으니까 괜찮겠지 했었는데 드라마에서 나오는 너 보고나서 몇날며칠을 악몽 꿨어. 중학교때 이야기라 시간이 흘러 내가 널 잊고산다고 생각했는데 너 나한테 하던 그 표정 그 말투 비꼬는 표정 똑같이 영상으로 보니까 너무 스트레스받고 힘든데, 어렸을때 니가 날 힘들게 했다는 이유로 지금의 니가 나때문에 힘들어할거같아서 글 쓸까 많이 고민했어.

어쨌든 내가 너한테 해주고 싶은말은 니가 지금 빛나는 사람이 됐어도 예전에 어두웠던 과거를 아무렇지않게 살지않길 바래.

진짜 미안한 마음이 있다면 사과해주길 바래.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최신 이슈 한번에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