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494627 1082021030266494627 06 0601001 6.2.6-HOTFIX 108 엑스포츠뉴스 1488886 false true true false 1614652503000 popular

채림, 이혼 후 심적 부담 "방송 노출 감당 안돼…子도 버거울 듯" [전문]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채림이 방송 활동 재개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채림은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즘 많은 곳에서 찾아주시는데 일단은 감사드린다는 인사를 이곳을 통해 드린다"고 운을 뗐다.

그는 "제가 선뜻 긍정적 답변을 못하는 건 다른 이유가 아니라 방송 노출의 무게를 아직은 감당할 준비가 돼있지 못해서다. 제가 그 무게가 어마어마한 걸 좀 아는 사람이지않냐"고 말했다.

이어 "물론 하게 된다면 지금 하는 일에도 도움은 되겠지만 제가 바라는 방향도 아니고, 아이에게도 버거울 듯해서 지금은 아니라는 결론을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 채림은 "저도 아이도 시간이 지나 모든 것들이 안정을 찾으면 꼭 지금의 손길을 잡겠다. 다시 한 번 고맙습니다"라고 인사를 남겼다.

한편 채림은 1979년 생으로 올해 43세다. 지난해 중국 배우 가오쯔치와 이혼 소식을 알렸으며 현재 홀로 아들을 키우고 있다.

다음은 채림 글 전문.

요즘 많은 곳에서 찾아주시는데.. 일단은 감사드린다는 인사를 이곳을 통해 드립니다.
제가 선 듯 긍정적 답변을 못하는 건 다른 이유가 아니라..
방송 노출의 무게를 아직은 감당할 준비가 되어있지 못해서입니다.
제가 그 무게가 어마어마한 걸 좀 아는 사람이잖아요.
물론 하게 된다면 제가 지금 하는 일에도 도움은 되겠지요.
하지만 제가 바라는 방향도 아니고 아이에게도 버거울듯하여
지금은 아니라는 결론을 가지고 있습니다.
저도 아이도 시간이 지나 모든 것들이 안정을 찾으면 꼭 지금의 손길을 잡겠습니다.
다시 한번 고맙습니다.

hiyena07@xportsnews.com / 사진=채림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