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35543 0592021030366535543 08 0801001 6.2.6-HOTFIX 59 지디넷코리아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757168000

삼성 '네오 QLED TV'…"디테일 표현력 뛰어나네"

글자크기

타사 4K TV와 화질·인풋 랙 등 비교…"선명하고 넓은 컬러 볼륨 갖춰"

(지디넷코리아=황정빈 기자)"어두운 부분은 더욱 어둡고, 밝은 부분은 더욱 밝게 표현돼 디테일한 표현을 보여줍니다."

삼성전자는 '네오 QLED TV'를 소개하며, 어두운 부분과 밝은 부분을 모두 충분히 표현하면서도 디테일한 표현력을 갖춘 점을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3일 서울 삼성 딜라이트에서 미디어 대상 2021년 TV 신제품 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방역 지침상 소규모 그룹 투어 형태로 진행됐다.

지디넷코리아

삼성전자가 3일 삼성 딜라이트샵에서 미디어 대상 2021년형 TV 행사를 열고, 네오 QLED 8K를 소개했다. (사진=지디넷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날 행사장에는 삼성전자의 올해 전략 TV인 '네오 QLED'를 비롯해 초고가 '마이크로 LED TV', '라이프스타일 TV' 등이 전시됐다.

삼성전자는 올해 기존 QLED에서 한 단계 더 진화한 '네오 QLED'를 앞세워 16년 연속 글로벌 TV 시장 1위를 노린다는 계획이다.

네오 QLED는 기존 대비 40분의 1로 작아진 '퀀텀 미니 LED'를 광원으로 적용하고, '네오 퀀텀 매트릭스' 기술과 '네오 퀀텀 프로세서'로 높은 수준의 화질을 구현한 제품이다.

지디넷코리아

네오 QLED는 기존 대비 40분의 1로 작아진 '퀀텀 미니 LED'를 광원으로 적용했다. (우) 퀀텀 미니 LED, (좌) 기존 LED 칩. (사진=지디넷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빛의 밝기를 12비트(4천96단계)로 제어해 높은 명암비와 블랙 디테일을 구현하고, 딥러닝을 통해 16개의 신경망 기반 제어로 어떤 화질의 영상도 8K와 4K 화질에 각각 최적화해 주는 것이 특징이다.

네오 QLED는 4K와 8K 라인업으로 구성됐다. 8K 라인업은 사양에 따라 3개 시리즈, 4개 사이즈(85·75·65·55형) 8개 모델, 4K 라인업은 3개 시리즈, 5개 사이즈(85·75·65·55·50형) 13개 모델로 출시된다.

네오 QLED 두께는 15mm로 전작보다 얇아졌으며, 베젤도 거의 보이지 않을 정도로 줄었다.

지디넷코리아

네오 QLED 두께는 15mm로 전작보다 얇아졌으며, 베젤도 거의 보이지 않을 정도로 줄었다. (사진=지디넷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네오 QLED 8K 화질은 네오 퀀텀 프로세서를 적용해 인공지능(AI)으로 콘트라스트를 향상시키고, 저해상도(SD/HD/FHD) 선명도를 개선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딥러닝으로 장면별 특징에 따른 명암 조절이 가능하며, 암부 디테일 보존으로 블랙표현이 강화됐다"며 "AI 기능을 켜면 블루 노이즈와 같은 의미 없는 기능을 지워 블랙 콘트라스트를 향상시켰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이날 행사장에서 타사 4K TV와 자사 네오 QLED 4K TV를 나란히 전시해두고 화질을 비교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타사 4K 게이밍 TV는 어두운 영역이 디테일하게 안 보이는 반면, 자사 네오 QLED TV는 어두운 영역을 충분히 유지하면서도 디테일하게 사물을 표현해 게임을 할 때도 어두운 영역에 무엇이 있는지 쉽게 알아차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지디넷코리아

네오 QLED TV는 인풋 랙이 줄어들고, 게임 바 기능 등이 추가됐다. (사진=지디넷코리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네오 QLED TV는 게임 기능도 대폭 강화됐다. 영상 신호를 처리해 화면에 내보내는 속도인 인풋 랙(Input Lag) 최단 시간(5.8ms)이 적용됐으며, 업계 최초로 울트라 와이드 뷰를 통한 21:9, 32:9 비율의 화면 조절, 게임 정보를 표시해주는 게임 바 기능 등이 새롭게 도입됐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현장에서 타사 제품과 자사 제품의 인풋 랙을 직접 측정하며 "타사 제품은 18.1ms로 측정된 반면, 자사 네오 QLED TV는 9.4ms로 측정됐다"며 "자사 제품이 두 배 정도 우수하다"고 설명했다. 행사장에 전시된 타사 4K TV는 LG전자 제품은 아니었다.

이외에도 네오 QLED TV는 영상 속 사물의 움직임에 맞춰 사운드가 스피커를 따라 움직이는 '무빙 사운드', TV와 사운드바의 스피커를 모두 활용해 입체감 있는 사운드를 들려주는 'Q 심포니', TV 설치 공간을 분석해 최적화된 사운드를 제공하는 '공간 맞춤 사운드+' 등 사운드 기능이 향상됐다.

네오 QLED TV는 이날 한국 시장에 출시되며, 8K는 85형이 1천380만~1천930만원, 75형이 889만~1천380만원, 65형이 589만원이다. 4K는 50~85형이 229만~959만원이다.

황정빈 기자(jungvinh@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