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36026 1022021030366536026 05 0506003 6.2.6-RELEASE 102 인터풋볼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758100000

'기량은 여전한데'...유베, 돈 문제로 호날두와 결별할 가능성↑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신동훈 기자= 유벤투스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의 동행은 돈 문제로 인해 종료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유벤투스는 3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세리에A 24라운드 스페지아에 3-0으로 제압했다. 이날 승리로 유벤투스는 승점 49점을 기록하며 3위에 머물렀다.

오랜만에 대량 득점 경기였다. 전반 스페지아 반격에 고전한 유벤투스는 호날두를 활용해 계속해서 스페지아를 압박했고 결국 알바로 모라타, 페데리코 키에사가 득점에 성공해 2-0으로 앞서갔다. 스페지아는 교체카드를 활용해 흐름을 바꾸기 위해 노력했다. 하지만 후반 44분 호날두의 쐐기골이 나오며 승부의 추는 유벤투스 쪽으로 기울었고 경기는 유벤투스의 3-0 승리로 종료됐다.

승리의 주인공은 호날두였다. 호날두는 슈팅 7개 중 3개를 유효슈팅으로 만들었고 키패스 1회, 드리블 2회, 피파울 4회 등을 기록하며 존재감을 보였다. 호날두는 축구통계매체 '후스코어드닷컴' 기준 평점 8.5점을 받아 팀내 평점 1위에 올랐다. 또한 1골을 추가해 세리에A 20골을 기록하며 리그 득점 1위, 12시즌 연속 리그 20골 등을 기록하는 영광을 누렸다.

이처럼 호날두는 30대 중반의 나이에도 전성기 기량을 보이고 있다. 속도와 돌파 능력은 과거보다 줄었지만 피지컬, 결정력 등은 그대로다. 2018년 1억 1,700만 유로(약 1,585억원)에 유벤투스에 온 호날두는 공식전 119경기에 나서 92골을 기록했다. 모라타, 파울로 디발라 등 정상급 공격수들도 호날두의 위력 앞에 명함조차 내밀지 못했다.

그러나 유벤투스가 호날두를 내보낼지도 모른다는 소식이 나오고 있다. 이탈리아 '갈치오메르카토'는 "호날두의 계약기간은 1년밖에 남지 않았다. 하지만 재계약 소식은 없다. 유벤투스는 호날두에게 연간 세전 6,000만 유로(약 810억원)를 주고 있다. 전반기에만 1억 3,000만 유로(약 1,761억원) 적자가 난 유벤투스 입장에서 부담스러운 금액이다. 올 시즌 말 유벤투스는 호날두의 거취를 결정할 것이다"고 보도했다.

호날두는 기량과 여전한 스타성과 마케팅 가치를 보유 중이다. 따라서 유벤투스가 호날두를 이적시장에 내놓을 경우 다양한 팀들이 그에게 관심을 보낼 것으로 보인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