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36254 0532021030366536254 08 0801001 6.2.6-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758470000

현대중공업그룹, 사우디 아람코와 '수소프로젝트' 추진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양승진 기자

노컷뉴스

현대중공업지주 경영지원실장 정기선 부사장(왼쪽), 사우디 아람코의 테크니컬 서비스 부문 아흐마드 알 사디(Ahmad A. Al-Sa'adi) 수석부사장. 현대중공업지주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대중공업그룹이 세계 최대 석유회사인 아람코와 손잡고 '수소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현대중공업그룹 지주사인 현대중공업지주는 3일 사우디 아람코와 수소 및 암모니아 관련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수소와 암모니아 협력 모델을 구체화하기로 했다. 양사는 친환경 수소, 암모니아 등의 활용과 관련한 연구개발(R&D)도 공동 추진한다.

특히 현대오일뱅크는 아람코로부터 수입한 LPG를 통해 블루 수소를 생산, 탈황설비에 활용하거나 차량·발전용 연료로 판매한다. 오는 2040년까지 300개 수소 충전소를 구축해 생산한 수소를 판매할 공급망을 갖출 계획이다.

친환경 연료인 암모니아를 활용한 사업도 추진한다. 현대오일뱅크는 사우디 아람코로부터 암모니아를 제공받아 2024년까지 설립 예정인 LNG보일러의 연료로 일부 활용할 계획이다. 암모니아를 발전소 연료로 활용하게 되면 이산화탄소(CO2)를 줄이는 친환경 공정이 가능해진다.

한국조선해양은 LPG와 이산화탄소를 동시에 실어 나를 수 있는 선종과 암모니아 운반 및 추진선 개발 등에 협력한다.

정기선 부사장은 "현대중공업그룹은 사우디 아람코와 함께 수소, 암모니아 등을 활용한 사업을 추진해 친환경 에너지 선도 그룹으로 발돋움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