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50654 0032021030466550654 06 0601001 6.2.6-RELEASE 3 연합뉴스 0 true true false false 1614822526000 related

하리수, 변희수 전 하사에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글자크기
연합뉴스

가수 겸 배우 하리수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 트랜스젠더 가수 겸 배우 하리수(46·본명 이경은)가 변희수 전 하사의 사망 소식에 추모 입장을 밝혔다.

하리수는 4일 본인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고(故) 변 전 하사의 사망을 다룬 기사 사진과 함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빈다"는 짧은 글을 올렸다.

3일 경찰은 성전환 수술 이후 강제 전역 조치된 변 전 하사가 오후 5시 49분께 청주시 상당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변 전 하사는 2019년 휴가 중 외국에 나가 성전환 수술을 받고 돌아와 복무를 희망했으나, 군에서 심신장애 3급 판정을 받고 1월 강제 전역조치를 받았다.

그는 지난해 2월 육군본부에 재심사 인사 요청을 제기했으나 육군은 규정된 기준과 절차에 따라 적법하게 이뤄졌다는 입장을 고수하며 받아들이지 않았다.

전날 육군 관계자는 변 전 하사와 관련해 "민간인 사망 소식에 따로 군의 입장을 낼 것은 없다"면서도 "고인의 안타까운 소식에 애도를 표한다"고 말했다.

stop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