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51123 0972021030466551123 06 0601001 6.2.6-HOTFIX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822623000 popular

최예빈 측 "학폭 작성자 사실과 다름 인정, 고소 진행 NO" [공식입장]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최예빈 / 사진=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최예빈을 향한 학폭 의혹을 제기한 누리꾼이 사실과 다름을 인정하고 글을 삭제했다.

4일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최예빈의 학교 폭력 의혹글을 작성한 작성자과 이야기를 나눴다. 작성자는 자신이 쓴 글이 사실과 다름을 인정하고 글을 삭제했다"고 밝혔다.

이어 "작성자에 대한 고소는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며 "추후 악의적인 루머를 재생산하는 부분들에 있어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대응하겠다"고 설명했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최예빈의 학폭 의혹이 제기됐다. 이에 소속사는 "배우 본인의 기억만으로 명확히 확인할 수 없다는 판단에 주변 지인들에게 확인했으나 모두 게시된 글의 내용과 달랐다"고 전한 바 있다.

한편 최예빈은 인기리에 방송 중인 SBS '펜트하우스2'에서 하은별 역으로 출연 중이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