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94058 0682021030666594058 05 0501001 6.2.6-HOTFIX 68 동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967200000

툭 올리면 골… 손흥민 크로스 향해 “아름다운 킥”

글자크기

풀럼전 1-0 승리… 자책골 유도

오른발 아웃 프런트 패스 위력

케인 헤딩슛은 골키퍼에 걸려

알리골 수비 맞아 도움은 불발

동아일보

토트넘의 손흥민(왼쪽)이 5일 영국 런던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풀럼과의 경기에서 전반 19분 상대 자책골을 유도한 뒤 델리 알리와 골 세리머리를 펼치고 있다. 손흥민의 활약 속에 토트넘은 1-0으로 이겼다. 런던=AP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근 ‘택배’ 크로스 능력을 뽐내고 있는 손흥민(29·토트넘)이 또 한번 고감도 패스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5일 영국 런던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열린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풀럼과의 방문경기에서 날카로운 킬패스로 상대의 자책골을 유도해 팀에 1-0 승리를 안겼다. 토트넘은 리그 2연승을 거두며 12승 6무 8패(승점 42)로 8위를 유지했다. 챔피언스리그 진출 티켓이 주어지는 4위 웨스트햄(승점 45)과는 승점 3점 차다.

지난달 28일 번리전에서 2개의 도움을 기록한 손흥민은 이날도 동료들에게 결정적인 슈팅 기회를 제공했다. 전반 17분 측면에서 오른발 ‘아웃 프런트 킥’(발등의 바깥쪽으로 공의 측면을 차 아웃사이드로 휘어지게 하는 킥)으로 해리 케인의 머리를 향해 크로스를 보냈으나 케인의 헤딩슛이 상대 골키퍼 정면으로 향했다. 이어 전반 19분 왼쪽 측면을 돌파하면서 ‘헛다리 짚기’로 수비 타이밍을 뺏은 뒤 왼발로 땅볼 크로스를 올렸고, 델리 알리가 살짝 건드린 공이 골문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손흥민의 리그 9호 도움이 될 뻔했지만 알리의 터치 후 상대 수비에 맞은 것으로 확인돼 자책골이 됐다.

손흥민은 번리전을 기점으로 측면 공격 때 크로스 비중을 늘리면서 상대에게 혼란을 주고 있다. 특히 수비를 앞에 두고 순간 문전으로 올리는 오른발 ‘아웃 프런트 킥’ 크로스가 위협적이다. ‘인 프런트 킥’ 크로스보다 정확도가 떨어진다고 알려져 있지만 손흥민의 크로스는 정교하게 배달이 됐다. 손흥민의 고급 기술에 영국 풋볼런던은 “아름다운 킥이 케인에게 연결됐다”고 평가했다.

유재영 기자 elegant@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