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94466 0042021030666594466 04 0401001 6.2.6-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14976982000

[자막뉴스] 신종 변이에 화이자 백신 폐기까지...'초비상' 걸린 日

글자크기
영국, 남아공, 브라질발에 이어 최근에는 어느 나라에서 왔는지 확인되지 않은 새 바이러스까지 발견된 일본.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다소 줄었지만 변이 바이러스로 인한 4차 확산까지 우려되고 있습니다.

일부 지역에서 영업시간을 단축하고 어길 시 벌금까지 부과하는 등 방역 강화에 나섰지만, 형평성 문제가 불거졌습니다.

영업 단축이 음식점에만 한정되고 헬스장이나 영화관 등 사람이 몰리는 다른 영업시설은 제외됐기 때문입니다.

여기에 일본 정부가 코로나 확산의 원인 중 하나로 지목돼 일시 중단한 국내 여행 캠페인을 재개하려 해 불만을 사고 있습니다.

백신 대책도 도마 위에 올랐습니다.

일본이 지난달 중순부터 접종을 시작한 화이자 백신 공급이 순탄치 않은 상황입니다.

지금까지 일본에 도착한 백신은 136만 회분 정도로 정부가 애당초 계약한 백신 공급량인 1억5700만 명분에 크게 못 미치는 수칩니다.

또 백신 1병의 접종 횟수를 5번에서 6번으로 늘릴 수 있는 특수주사기 확보도 실패해 천2백만 회치 백신 잔류분이 폐기될 처지입니다.

이런 상황에 최근 보관 사고까지 발생했습니다.

한 의료기관에서 냉동고가 고장 나 영하 60~90도 사이 극저온에서 보관해야 하는 화이자 백신 천 회분이 결국 폐기됐습니다.

시민들은 접종 지체로 사태가 더 악화되는 건 아닌지 걱정이 앞섭니다.

이런 변이바이러스 확산과 백신 접종 차질이 넉 달 앞으로 다가온 올림픽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일본 정부의 촉각은 어느 때보다 곤두선 모습입니다.

일본 정부는 해외 올림픽 관중을 수용할지 여부를 국제올림픽위원회, IOC등과 협의해 이달 안에 최종 결론을 내릴 전망입니다.

일본 도쿄에서 YTN 월드 박병요입니다.

편집ㅣ정치윤
자막뉴스 제작ㅣ이 선 에디터

#일본코로나 #코로나19 #도쿄올림픽 #변이바이러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