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94473 1072021030666594473 05 0507003 6.2.6-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977640000

'최고 100마일' 오타니, 7개월 만의 실전서 1⅔이닝 5K 1실점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고유라 기자] LA 에인절스 투수 오타니 쇼헤이가 약 7개월 만에 실전 등판했다.

오타니는 6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메사 호호캄스타디움에서 열린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와 시범경기에 선발 등판해 1⅔이닝 3피안타 5탈삼진 2볼넷 1실점을 기록했다. 오타니는 지난해 8월 3일 휴스턴전 등판 후 팔 부상 재발로 피칭을 접고 타자에만 매진했다. 약 7개월 만에 다시 마운드에 오른 오타니를 모두가 주목했다.

1회 마크 칸하를 루킹 삼진 처리한 오타니는 엘비스 앤드루스에게 3루수 맞고 좌익수 방면으로 흐르는 2루타를 내줬다. 오타니는 맷 올슨을 삼진으로 돌려세운 뒤 맷 채프먼을 볼넷으로 내보내 2사 1,2루에 몰렸으나 미치 모어랜드를 헛스윙 삼진으로 아웃시켰다.

오타니는 2회 선두타자 라몬 라우리아노에게 좌월 2루타를 맞았다. 오타니는 채드 핀터를 헛스윙 삼진 처리했으나 토니 켐프에게 중견수 방면 1타점 2루타를 허용해 실점했다. 오타니는 아라미스 가르시아의 볼넷 후 1사 1,2루에서 칸하를 다시 헛스윙 삼진으로 잡아냈다.

오타니는 아웃카운트를 모두 삼진으로 기록하는 괴력을 보였으나 투구수(41구)가 많아지면서 카일 켈러가 2회 2사 2,3루에 오타니의 뒤를 이어 마운드에 올랐다. 에인절스 구단에 따르면 오타니의 직구 최고 구속은 100마일(약 161km)을 기록했다.

스포티비뉴스=고유라 기자
제보>gyl@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