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594736 1082021030666594736 06 0601001 6.2.6-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4981300000 related

'펜트하우스2' 김현수, 윤종훈 배신에도 대상…최예빈 공격에 피투성이 [전일야화]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펜트하우스2' 김소연이 김현수를 대상으로 발표한 가운데, 최예빈이 트로피로 김현수를 공격했다.

5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 5회에서는 천서진(김소연 분)을 협박하는 주석경(한지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주석경은 천명수 이사장 죽음을 빌미로 천서진을 협박했다. 천서진은 애써 아무렇지 않은 척 말도 안 되는 소리라고 잡아뗐지만, 주석경은 곧 증거를 보내겠다고 밝혔다. 혼자 모든 걸 뒤집어쓴 주석경은 유제니(진지희), 배로나(김현수), 강마리(신은경), 오윤희(유진) 앞에서 거짓 눈물을 흘렸다. 배로나는 믿지 않는다고 했지만, 주석경은 무릎까지 꿇으며 본선 무대만큼은 서게 해달라고 애원했다.

주단태(엄기준)는 회사 상황이 안 좋아지자 천서진을 움직일 계략을 세웠다. 주단태는 천서진, 박영란의 비밀 계약서를 천서진 엄마에게 보냈고, 천서진 엄마는 천서진에게 이사장직에서 물러나라고 압박했다. 진퇴양난에 빠진 천서진은 결국 주단태와 합병을 서둘렀다. 주단태는 "천서진이 내 꿈을 완벽하게 실현시켜 줄 거야. 심수련(이지아) 그년만 아니었어도 진작 내 땅이었을 텐데"라며 비열한 미소를 보였다. 하지만 천서진은 오윤희의 짓이라고 오해, 오윤희의 목을 조르며 분노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런 가운데 강마리, 오윤희는 주석경의 출전을 허락해주고, 청아예고 학부모 위원회에 참여하기로 했다. 심사위원 선정도 자신들의 손으로 정할 계획이었다. 천서진은 하은별에게 배로나를 죽여서라도 무조건 이기라고 압박했다.

이후 청아예술제가 시작됐다. 무대에 오른 배로나는 반주 선생님(남보라)이 다른 음악을 연주하자 당황했지만, 완벽하게 무대를 소화했다. 이를 본 하은별은 불안해하며 약을 더 먹었다. 반주 선생님을 매수한 건 하윤철, 그를 움직인 건 하은별이었다. 주석경은 천서진에게 하은별 휴대폰을 보여주며 대상을 달라고 협박했다. 하지만 천서진은 심사위원의 선택대로 배로나를 대상으로 발표했다.

무대를 망친 하은별은 모든 게 배로나 때문이라고 생각했다. 약 때문에 환영까지 본 하은별은 대상도, 아빠도, 주석훈(김영대)도 배로나에게 뺏기지 않겠다며 트로피를 들고 무섭게 배로나를 뒤쫓아갔다. 하은별은 트로피로 배로나를 공격한 후 계단에서 밀었다. 하은별의 악행이 드러나게 될지 관심이 집중된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