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601618 1192021030766601618 03 0301001 6.2.6-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false false 1615067387000

400명 안팎 확진 예상…백신 피해조사반 첫 회의

글자크기
400명 안팎 확진 예상…백신 피해조사반 첫 회의

[앵커]

전국 곳곳에서 코로나19 확진이 이어지면서 어제(6일) 신규 확진자 수는 400명 안팎을 기록할 것으로 보입니다.

수도권에서 소규모 감염이 두드러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자세한 소식 보도국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장윤희 기자.

[기자]

어제(6일)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379명으로 집계됐습니다.

그제(5일) 같은 시간 집계된 389명보다 10명이 적습니다. 지역별로는 전국 17개 시·도에서 모두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수도권에서 309명(81.5%), 비수도권에서 70명(18.5%)이 확진돼, 수도권에 소규모 감염이 집중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감염 사례를 보면 인천 미추홀구 가족 모임과 경기 포천시 지인 모임에서 각각 10명의 확진자가 발생했고, 군포시 지인 모임에서도 지금까지 1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확진 상황을 포함하면 신규 확진자는 400명 안팎을 기록할 것으로 보입니다.

주말에는 코로나19 검사를 받는 인원이 줄어드는 점을 고려하면 400명 안팎은 적지 않은 규모입니다.

주간 하루 평균 지역 발생 확진자는 약 372명입니다. 지난달 25일 평균 확진자 395명을 기록하며 400명 아래로 내려온 뒤, 거리두기 2단계 기준인 전국 300명 초과 범위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앵커]

코로나19 백신 접종 상황도 살펴보겠습니다.

정부가 백신 접종을 시작한 지 처음으로 오늘(7일) 피해조사반 회의를 연다면서요?

[기자]

그렇습니다.

정부는 오늘(7일) 첫 피해조사반 회의를 열고 그동안 접수된 '코로나19 백신 중증 이상반응' 보고 사례를 검토합니다.

중증 이상반응에는 사망, 과민성 쇼크, 뇌염 등을 포함한 중추신경계 증상 사례가 포함됩니다.

지난달 26일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한 후 접수된 사망 신고는 전날 기준 7명에 달하는데요, 오늘 회의에서는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사망 간의 인과성 여부가 집중 검토될 것으로 보입니다.

정부는 피해조사반 검토를 거쳐 내일(8일) 잠정 결론을 발표할 계획입니다.

앞으로도 매주 한 차례 피해조사반 회의를 열어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한다는 방침입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eg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