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601709 0202021030766601709 06 0601001 6.2.6-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15068064000 related

故 김태욱 전 아나운서, 오늘(7일) 발인[MK이슈]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고(故) 김태욱 전 SBS 아나운서의 발인식이 오늘(7일) 엄수된다.

김태욱 전 SBS 아나운서의 발인식이 이날 오전 11시 서울 이대목동병원 장례식장에서 진행된다. 고인은 지난 4일 자택에서 사망했다. 향년 61세. 사망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김태욱 전 아나운서는 1987년 CBS 공채 아나운서로 방송 생활을 시작했다. 1989년 KBS 16기 공채 아나운서로 합격했으며, 1991년 당시 개국한 SBS 1기 아나운서로 활약했다. 2014년부터 2019년까지 아나운서팀 부국장을 역임했다.

지난해 SBS를 정년 퇴임한 김태욱 전 아나운서는 1950년대부터 1970년대까지 문화예술계를 풍미했던 시인 김상화의 차남이자 막내아들이고 故 배우 김자옥의 막내동생이다. 2014년 폐암으로 별세한 배우 김자옥과는 "아들같다"고 칭할 만큼 돈독한 남매였다. 김태욱은 김자옥의 빈소를 지키기도 했다.

김태욱은 2009년 첫 방송을 시작한 SBS 러브FM '김태욱의 기분 좋은 밤'의 DJ를 맡아왔다. 정년 퇴임 후에도 프리랜서 신분으로 라디오를 진행해왔으며 사망 전 날까지도 방송을 통해 청취자와 소통했다.

김태욱 전 아나운서의 갑작스런 사망에 고인이 생전 진행을 맡아왔던 SBS 러브FM ‘김태욱의 기분 좋은 밤’ 측은 공식 홈페이지에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문구를 적어 애도를 표했다. 지난 4일 고인을 대신해 방송을 진행했던 최기완 아나운서 역시 “김 전 아나운서를 잊지 말아 달라”라는 말로 슬픈 심경을 대신했다.

고 김태욱 전 SBS 아나운서는 벽제승화원에서 영면에 든다.

trdk0114@mk.co.kr

김태욱 전 SBS 아나운서. 사진|SB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