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612751 0432021030766612751 02 0201001 6.2.6-RELEASE 43 SBS 57858643 false true false false 1615125187000

'화이자 접종' 국립중앙의료원 간호사 2명 확진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화이자 코로나 19 백신을 1차 접종받은 국립중앙의료원 간호사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들은 신7병동에서 근무하는 간호사로 지난달 28일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았는데, 처음 확진된 간호사는 그제(5일) 발열 증상을 보인 뒤 어제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후 신7병동 근무자 40여 명을 전수조사한 결과 간호사 1명이 추가로 확진됐습니다.

이들은 지난 1일 함께 야간 근무를 한 걸로 확인됐습니다.

의료원은 근무자 40여 명을 격리 조치하고 해당 병동을 폐쇄했습니다.

화이자 백신은 3주 간격으로 두 차례 접종받아야 하는데, 통상 접종 한 달 뒤 항체가 생성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덕현 기자(dk@sbs.co.kr)

▶ SBS뉴스를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기사 보기] LH 직원 땅 투기 의혹
▶ 코로나19 현황 속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