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6628835 0532021030866628835 08 0801001 6.2.6-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5181971000

KT, 20대 겨냥한 4만 원대 5G 온라인 요금제 출시…200GB 제공

글자크기

SKT·LGU+이어 KT도 온라인 요금제…5G 200GB를 5만원대

만 29세 이하 고객은 8월 31일까지 5500원 할인…자급제 단말 파손 보험도 출시

CBS노컷뉴스 김연지 기자

노컷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T가 20대를 겨냥한 온라인 전용 요금제를 출시한다. 만 29세 이하 고객이라면 5G 데이터 200GB를 월 4만원대에 이용할 수 있다. 데이터량 대비 업계 최저가 수준이다.

지난해 이동통신사 중 가장 빠르게 5G 중저가 요금제를 선보였던 KT는, 새로운 온라인 전용 요금제로, 늘어나는 자급제폰 수요를 공략하겠다는 목표다. 자급제 시장이 커지면서 저렴한 요금제를 찾는 사용자 수요가 늘어났기 때문이다.

KT는 온라인 전용 무약정 5G·LTE 요금제인 'Y 무약정 플랜'을 9일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비대면 개통이 가능한 공식 KT 온라인 직영몰 'KT다이렉트'를 통해 가입할 수 있다. 이 요금제는 △ 5G Y 무약정 플랜 △ LTE Y 무약정 플랜 2종으로 구성됐다.

5G Y 무약정 플랜은 월 5만 5천 원에 200GB의 데이터가 기본이다. LTE Y 무약정 플랜은 월 4만 5천 원에 100GB 데이터를 제공한다. 두 요금제 모두 기본 데이터 소진되면 5Mbps 속도의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쓸 수 있다.

만 29세 이하 가입자가 8월 31일까지 Y 무약정 플랜에 가입하면 월 5500원의 요금을 할인받을 수 있다. 이 경우, 5G 데이터 200GB를 4만 9500원에, LTE 데이터 100GB를 3만 95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이달 말에는 3만 7천 원에 데이터 10GB를 제공하는 국내 최저 5G 요금제를 선보일 예정이다.

KT는 요금제와 함께 5일 자급제 단말 파손 보험을 출시했다. 27일에는 자급제 폰 교체 프로그램을 내놓는다. 24개월 요금 납부 뒤 단말기 반납 시 최대 40%를 보상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온라인 업무 처리에 익숙한 자급제 폰 이용 고객의 특성을 고려해 프로그램 가입부터 단말반납까지 모두 온라인으로 가능하다.

KT 커스터머전략본부장 박현진 전무는 "이번에 출시하는 Y 무약정 플랜과 각종 보험 서비스로 자급제 폰 이용고객도 더 편리하고 합리적으로 KT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KT는 Y무약정 플랜 신규 가입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애플 에어팟 맥스' 등 경품을 선물하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신규 가입 고객 모두에게 '다이렉트 쿠폰팩(스타벅스, 쿠팡잇츠 등 7종 쿠폰)'과 해피포인트를 지급하는 등 혜택도 제공된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